“국립공원 內 구급함·대피소 위치, ‘산행 안전 지도’로 확인하세요”

동국제약 마데카솔, 국립공원공단과 함께 ‘전국 국립공원 산행 안전 지도’ 온라인 배포
앞선 2개월간 지도를 우편으로 받아볼 수 있는 서비스도 지원..약 35만부 배송 완료
동국제약 브랜드 홈페이지 內 안전지도 다운로드 페이지. 이미지ㅣ동국제약

인더뉴스 김진희 기자ㅣ동국제약(대표이사 오흥주)이 ‘마데카솔과 함께하는 국립공원 산행 안전 캠페인’의 일환으로 진행한 ‘전국 국립공원 산행 안전 지도’ 배송 서비스가, 온라인 다운로드 서비스로 전환된다.

동국제약은 국립공원공단과 함께 온라인상에서 ‘전국 국립공원 산행 안전 지도’를 우편으로 받아볼 수 있는 캠페인을 지난 6월 5일부터 진행해 왔다. 2개월 후인 7월 31일까지 약 35만부의 지도가 신청될 만큼 일반인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는 후문이다.

이에 동국제약과 국립공원공단은 우편으로 지도를 배송하던 서비스를 온라인에서 직접 다운로드 받는 서비스로 선보인다고 1일 밝혔다. 전국 19개 국립공원의 산행 안전 지도는 ‘동국제약 브랜드’ 홈페이지에서 PDF 파일로 편리하게 다운받을 수 있다.

예컨대 해당 홈페이지에서 북한산·지리산·설악산 등 원하는 국립공원을 선택하면, 구급함·대피소·버스정류장 등이 표시된 국립공원 지도와 함께 산행안전수칙·유형별 응급처리 등 산행에 필요한 안전 정보를 함께 제공 받을 수 있다.

동국제약 마케팅 담당자는 “우편으로 지도를 배송해 드리는 서비스가, 예상을 뛰어넘는 많은 분들이 참여해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며 “앞으로는 다운로드 서비스를 통해 산행안전지도를 휴대폰에 저장해, 실제 탐방 시 더욱 효과적으로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동국제약은 국립공원공단과 체결한 ‘안전한 산악문화 정착을 위한 협약’에 따라 지난 2009년부터 매년 탐방객이 늘어나는 봄·가을에 산행 안전을 독려하는 오프라인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올해에도 5월 서울 지역에 이어 7월에는 강원도 설악산 국립공원에서 ‘제21회 국립공원 산행안전 캠페인’이 진행됐다.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