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투증권, 첫 자체브랜드 체크카드 ‘더모아 체크카드’ 출시

사용한 금액의 0.3%, 최대 월 1만원 캐시백

이미지ㅣ한국투자증권

인더뉴스 신재철 기자ㅣ한국투자증권(사장 정일문)은 오는 26일 CMA 체크카드인 ‘더모아 체크카드’를 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하게 되는 더모아 체크카드는 전월 사용실적과 상관 없이 국내 가맹점 어디에서나 사용한 금액의 0.3%를 최대 월 1만원 캐시백 받을 수 있다. 또 카드 사용이 많은 대형마트∙커피전문점에서 이용한 건에 대해서는 5~7% 캐시백을 월 1만원까지 추가로 제공한다.

박원옥 WM전략본부장은 “연말정산 소득공제 혜택을 고려하면서 합리적인 소비생활을 추구하는 20~40대 젊은 고객층에서 체크카드 활용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며 “더모아 체크카드를 사용하는 고객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출시 시점에 맞춰 이벤트도 진행한다. 카드 출시일부터 오는 11월 말까지 카드를 발급한 고객 선착순 2만명에게 카카오치약을, 온라인을 통해 발급한 고객 2000명에게는 선착순으로 베스킨라빈스 아이스크림 상품권을 지급한다. 발급 후 1만원 이상 결제 고객 중 777명을 추첨해 스타벅스 모바일 상품권을 추가로 제공한다.

발급가능 조건과 방법은 한국투자증권 CMA계좌를 보유한 만 14세 이상 개인고객이면 누구나 발급받을 수 있으며 영업점 방문, 홈페이지, 모바일앱(한국투자주식)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투자증권 영업점 또는 고객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