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 창립 52주년 기념식 개최…“혁신 통해 4차산업혁명 선도”

“진정성 있는 혁신으로 새로운 미래 창출하자”..회사 발전 기여한 임직원 수상식도 함께 열려
GC녹십자 창립 52주년 기념식 모습. 사진ㅣGC녹십자

인더뉴스 김진희 기자ㅣGC녹십자가 오는 5일 창립 52주년을 맞아 글로벌 기업으로의 도약을 다짐했다.

GC녹십자는 용인에 위치한 본사 목암 빌딩에서 창립 기념식을 가졌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창립 기념식은 GC녹십자를 비롯한 전 계열사와 오창과 화순, 음성공장 및 전국사업장을 화상 회의 시스템으로 연결해 모든 임직원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됐다.

허일섭 GC(녹십자홀딩스) 회장은 창립기념사를 통해 “52년 동안 정도의 길을 함께 걸어오며 회사를 성장시켜온 임직원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진정성 있는 혁신만이 글로벌 경쟁력을 높이고 새로운 미래를 창출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실패를 두려워하지 말고 도전과 혁신을 지속해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생명과학 기업으로 발돋움하자”고 덧붙였다.

이날 행사에서는 회사 발전에 기여한 임직원에게 수여하는 훈장인 녹십자장을 포함한 각종 표창 수여식이 진행됐다.

녹십자장은 GC녹십자셀 CT본부 강기원 상무와 GC녹십자의료재단 경영관리본부 김현준 부장 등 5명에게, 단체 표창은 GC 경영관리실 회계팀 등 9개팀에게 수여됐다.

또한, GC녹십자 화순공장 생산지원팀 김태정 차장 등 48명에게 우수 표창이, GC녹십자 마케팅본부 마케팅SC2팀 이영철 부장을 비롯한 135명의 임직원에게는 근속상이 수여됐다.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