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C현대산업개발 역삼 센트럴 아이파크, ‘최고경쟁률 452.25대 1’

1순위(당해) 청약에서 평균경쟁률 65.04대 1로 마감
분양가상한제 피하고, 분양가 주변 시세보다 저렴해
역삼 센트럴 아이파크 투시도. 이미지 | HDC현대산업개발

인더뉴스 진은혜 기자ㅣ 역삼 브랜드타운의 마지막 분양단지로 화제를 모았던 ‘역삼 센트럴 아이파크’가 1순위 최고경쟁률 452.25대 1을 기록했다.

1일 업계에 따르면 HDC현대산업개발이 서울시 강남구 역삼동 712-3번지 일대에 조성하는 개나리4차 아파트 재건축 단지 ‘역삼 센트럴 아이파크’가 1순위(당해) 청약에서 평균 65.04대 1로 마감했다.

면적별 경쟁률을 보면 ▲전용 84㎡A형이 46.66대 1, ▲전용 84㎡B형 54.3대 1 ▲전용 115㎡B형 452.25대 1 ▲전용 125㎡A형 209.33대 1 ▲전용 125㎡B형 119.67대 1을 기록했다.

역삼 센트럴 아이파크 2호선과 분당선이 만나는 선릉역과 분당선 한티역 역세권 단지다. 또 강남 테헤란로 업무지구에 있어서 직주 근접성도 뛰어나다. 도성초, 진선여중, 진선여고 등이 단지 가까이 있고 역삼중도 도보권에 위치해 있다. 대치동 학원가와도 차량 이용 시 8분 거리다.

상대적으로 저렴한 분양가도 인기에 한몫을 담당했다. 전용 84㎡ 기준 평균 분양가는 3.3㎡당 4754만원 선으로 주변 시세보다 1200만원 가량 저렴하다. 역삼 센트럴 아이파크는 지하 3층~지상 35층, 5개 동, 전용 52~168㎡ 총 499가구 규모로, 이 중 전용 84~125㎡ 138가구를 일반에 분양한다.

11일 당첨자를 발표하며 정당계약 기간은 22일부터 24일까지다. 견본주택은 서울시 강남구 영동대로 430(삼성역 2번 출구 앞)에 마련돼 있다.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