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뚜기 ‘오!라면’, 출시 20일 만에 누적판매량 500만개 돌파

“쫄깃한 면발과 진한 국물로 라면의 본질 추구..어떤 재료와도 잘 어울려”
이미지ㅣ오뚜기

인더뉴스 김진희 기자ㅣ㈜오뚜기(대표이사 이강훈)가 출시한 신제품 ‘오!라면’이 출시 20일 만에 500만개 판매를 돌파했다.

지난 9월초에 출시된 ‘오!라면’은 가격 대비 가치가 높은 이른바 ‘가성비 제품’으로 소비자들의 주목을 받았다. 오뚜기 측은 “가장 기본적인 라면의 맛을 누구나 즐길 수 있도록 한 제품으로, 쫄깃한 면발과 진한 국물로 라면의 본질을 추구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파·계란·김치·고추 등 라면의 단골 부재료와 더욱 잘 어울리도록 개발된 국물로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라면 맛’을 추구한 것이 특징이다.

오뚜기에 따르면 출시 이후 진행된 온·오프라인 시식 행사에서 ‘면발이 쫄깃하고 국물과 잘 어울린다’, ‘착한 가격에 맛도 좋은 가성비 갑 라면’,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할 라면’ 등의 소비자 평을 들었다고.

오뚜기 관계자는 “라면의 본질을 추구한 ‘오!라면’이 출시 20일 만에 누적판매량 500만개를 돌파했다”며 “최상의 맛과 가성비로 더욱 큰 인기를 모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