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그룹 통합 멤버십 ‘해피포인트’, 모바일앱 회원 1000만 명 돌파

국내 식음료 멤버십 최초 1000만 돌파..앱 출시 5년만
주문·예약 등 편의성 강화한 해피오더 전용 어플도 선보여
이미지ㅣSPC그룹

인더뉴스 김진희 기자ㅣSPC그룹이 자사 통합 멤버십 서비스인 ‘해피포인트’의 모바일 어플리케이션 ‘해피앱’ 이용자가 1000만 명을 돌파했다고 7일 밝혔습니다.

SPC그룹의 마케팅플랫폼 계열사인 SPC클라우드가 운영하는 ‘해피포인트’는 지난 2000년 8월 론칭돼 가입자 2000만 명을 보유한 멤버십 포인트 서비스입니다. 이를 통해 ▲파리바게뜨 ▲배스킨라빈스 ▲던킨도너츠 ▲파스쿠찌 ▲쉐이크쉑 등 전국 6300여 매장에서 포인트를 적립하거나 사용할 수 있습니다.

SPC클라우드는 스마트폰의 본격적인 확산과 모바일 시대에 발맞춰 지난 2014년 해피앱을 선보였으며, 출시 5년 만에 국내 식음료업계 멤버십 서비스 중 최초로 사용자 1000만 명을 넘어섰다고 발표했습니다.

회사 측은 해피앱이 모바일 환경에 특화한 기능과 서비스를 제공한 덕분에 빠르게 이용자를 늘릴 수 있었다고 분석했습니다.

예컨대 해피앱을 통하면 구매 제품 총액의 5%를 적립받을 수 있고, 전국 어디서나 쉽게 사용 가능하다는 편리성을 갖췄습니다. 또, 가맹점 제품을 사전에 주문하거나 배달 받을 수 있는 ‘해피오더’, 모바일상품권 ‘해피콘’ 외 앱 회원만을 위한 혜택·이벤트 등을 별도로 제공하고 있습니다.

또한, 제휴처를 편의점(GS25·CU)과 오픈마켓(이베이), 면세점(신라면세점), 여행(하나투어), 주유소(현대오일뱅크), 극장(메가박스), 도서(예스24) 등 라이프스타일 산업 전반으로 확대해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한 것도 앱 사용 확산을 앞당겼다는 설명입니다.

회사 측은 최근 빠르게 성장하는 딜리버리 시장 환경에 맞춰, 기존 해피앱 내에서 운영하던 ‘해피오더’ 기능을 분리해 별도의 어플리케이션인 ‘해피오더앱’을 선보인 바 있습니다.

SPC그룹 관계자는 “해피앱 이용자 1천만명 돌파는 빠르게 변화하는 모바일 환경에 신속하고 성공적으로 대처해 이용자들의 만족도를 높여 이뤄낸 성과”라며 “앞으로 빅데이터, O2O, 인공지능(AI) 등 첨단 IT를 접목해 해피앱 회원들에게 더욱 다양한 서비스와 혜택을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SPC그룹은 해피앱 가입자 1000만 명 돌파를 기념해 ‘햅(해피앱을 재미있게 줄여 쓴 표현) 페스티벌’이라는 주제로 다양한 행사를 진행합니다.

대표적으로 ▲SPC그룹 계열 브랜드 제품 구매 시 100원 쿠폰을 제공하는 ‘해피아워’(11월 둘째주) ▲숫자 ‘오(5)’로 끝나는 날 일부 제품을 50% 가격에 제공하는 ‘오! 해피데이’(11월 15·25일) ▲배스킨라빈스 싱글레귤러콘, 파리바게뜨 우유식빵 무료 쿠폰 제공(11월 신규가입자 대상) ▲모바일 금융서비스인 토스와 연계한 행운퀴즈 등이 준비됐습니다.

또, 의류브랜드 커버낫(Covernat), 온라인 패션 편집매장 무신사(Musinsa) 등과 협업을 통해 라운드넥 티셔츠 등의 기념 상품도 출시한다는 계획입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해피앱을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