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대한항공, 플랫폼·멤버십·커머스 등 협력 약속

항공권 찾기부터 탑승까지 모바일화..AI 기술 도입해 생산성 개선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ㅣ카카오와 대한항공이 플랫폼, 커머스, 디지털 전환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을 약속했습니다.

카카오와 대한항공은 5일 경기 성남 분당구 카카오 판교오피스에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플랫폼, 멤버십 및 핀테크, 커머스, 콘텐츠,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 등에서 협력하기로 했습니다.

두 회사가 가진 역량을 결합해 기존 서비스를 개선하는 데 집중합니다. 항공권 찾기부터 결제, 탑승까지 전체 과정을 모바일 환경에서 진행하는 방안이 논의됩니다. 또한 카카오 콘텐츠를 기내에서 보는 인플라이트 엔터테인먼트 사업에서 협력합니다. 커머스 플랫폼과 상품 판매 확대에도 힘을 합칠 예정입니다.

(왼쪽부터) 하은용 대한항공 부사장, 우기홍 대한항공 대표이사, 여민수 카카오 공동대표, 배재현 카카오 부사장. 사진 | 카카오

이에 더해 카카오 인공지능 기술로 항공 산업 효율성과 생산성을 높이는 방안도 모색할 방침입니다.

이날 MOU 체결식에 참석한 여민수 카카오 대표이사는 “각자 영역에서 역량과 노하우를 가진 두 회사가 협력하는 만큼 이용자에게 편리하고 혁신적인 항공, 여행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항공 서비스 분야에서 새로운 가치를 창출할 수 있도록 긴밀희 논의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우기홍 대한항공 대표이사는 “카카오 플랫폼과 콘텐츠를 대한항공 고객 서비스, 항공권 판매, 핀테크 등에 활용할 예정”이라며 “항공사와 정보통신기업의 협력으로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도 창출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