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리텔레콤, 그래핀 이용 가전제품용 저전력 발열 소재 개발

인더뉴스 김현우 기자ㅣ 누리텔레콤은 100% 자회사 나노 소재 전문기업인 누리비스타가 그래핀과 탄소나노튜브(이하 나노카본)를 분산해 다양한 인쇄와 코팅공정에 최적화된 발열 페이스트 개발에 성공했다고 24일 밝혔습니다.

이 발열 페이스트는 그래핀의 우수한 전기적 특성과 물리적 특성을 극대화한 제품으로 발열 분야 뿐만 아니라 방열 분야 등 다양한 분야에 적용이 가능하다고 합니다.

회사 관계자는 “200℃ 이상의 고온에서도 안정적이며 다양한 기판에서도 접착력과 유연성 등을 확보한 것이 장점”이라며 “기존의 카본 페이스트가 갖는 문제중의 하나였던 신축성도 개선해 크랙이 발생하는 문제를 해결했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특히 이번에 개발한 그래핀을 이용한 발열소재는 기존의 냉장고, 에어컨 등에 발열 부품으로 사용하던 열선을 대체해 가전제품의 발열부에 직접 인쇄하거나 코팅을 함으로써 공정비용을 획기적으로 낮출 수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또한 “전 세계적으로 추진되고 있는 지구 온난화 방지를 위한 대책으로 에너지 절약형 가전 제품 개발이 화두가 되고 있는 상황”이라며 “누리비스타의 그래핀을 이용한 발열 소재를 가전제품의 발열 부품으로 대체하면 획기적인 에너지 절감이 가능하다”고 전했습니다.

이미지ㅣ게티이미지뱅크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Economy 경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