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포엔-에임스, 스마트 모빌리티 플랫폼 MOU 체결

eMTC 통신 기반 퍼스널 모빌리티 서비스 제공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ㅣKT가 고속 이동체 위치 추적에 특화된 eMTC(enhanced Machine-Type Communication) 기술 기반 스마트 모빌리티 분야 업무협약(MOU)을 체결했습니다.

KT는 26일 ㈜포엔과 ㈜에임스와 함께 ‘스마트 모빌리티 플랫폼 사업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습니다. 협약식에는 이현석 KT 디바이스사업본부장 전무, 최성진 포엔 대표, 최성훈 에임스 대표 등이 참석했습니다.

포엔은 현대자동차 사내 스타트업으로 배터리 공유 시스템을 개발하는 업체입니다. 에임스는 배터리 네트워크 시스템 기술과 사물인터넷(IoT) 기능이 부가된 배터리 관리시스템 기술을 가진 기업입니다.

(왼쪽부터)최성진 포엔 대표, 이현석 KT 디바이스사업본부장 전무, 최성훈 에임스 대표. 사진 | KT

이번 MOU로 KT는 eMTC 통신 솔루션 기술을 제공합니다. 포엔은 배터리 기술로, 에임스는 운영관리 플랫폼 개발 기술로 협력합니다.

최성진 대표는 “친환경차가 활성화되면서 IoT를 기반으로 한 친환경차 배터리가 다양한 영역에서 확장 가능성이 클 것으로 보인다”며 “친환경차 배터리가 새로운 IoT 디바이스로 전환되는 것을 실현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최성훈 대표는 “에임스가 가진 폐배터리 재사용 기술을 바탕으로 다양한 공유 플랫폼 분야에 적용할 수 있는 솔루션 개발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이현석 전무는 “이번 MOU로 eMTC 통신 기반 퍼스널 모빌리티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이를 위해 세 회사가 협력을 이어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Company 기업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