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제약, 2020년 시무식서 ‘과감한 투자·품질경영 강화’ 강조

인력 증원 및 신약·개량신약·제네릭 개발 연구·임상 투자 진행
3대 경영방침 수립..수익중심 경영·제조 경쟁력·미래성장동력
2020년 시무식에서 안재현 보령제약 대표가 신년사를 발표하고 있다. 사진ㅣ보령제약

인더뉴스 김진희 기자ㅣ보령제약은 2일 서울 종로구 본사 중보홀에서 시무식을 진행했습니다.

안재현 보령제약 대표는 신년사를 통해 “올해는 약가인하, 예산신생산단지 실생산을 위한 투자 등의 고정비 증가로 인해 어려움이 예상된다”며 “어려운 상황이지만 더욱 혁신적인 변화와 강력한 도전을 통해 새로운 역사를 만들어 가자”고 말했습니다.

안 대표는 미래 투자에 대한 의지도 밝혔습니다. 특히 개발 인력 증원을 비롯해, 신약과 개량신약, 제네릭 개발을 위한 연구와 임상 투자를 진행한다는 계획입니다.

여기에 제2·3의 바이젠셀을 발굴해 기업의 가치를 높이고, 미래의 신수종 사업 발굴을 위한 과감한 투자를 진행 한다는 방침입니다.

안 대표는 “품질 경영 강화 차원에서 선제적으로 현장에서 임직원들과 함께 뛰어, 고객들이 안심하고 보령의 의약품을 처방·복용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발표했습니다.

한편, 보령제약에 따르면 2020년 3대 경영방침으로 ▲수익중심 경영 강화 ▲세계최고 수준의 제조경쟁력 구축 ▲미래성장동력 장착을 수립했습니다.

이를 바탕으로 올해 표적항암제인 동시에 면역항암신약으로 그 혁신성을 인정받을 수 있는 ‘BR2002 프로젝트’의 한국·미국 동시 임상 1상을 시작한다는 계획입니다. 카나브복합제 2개 제품도 올해 발매 될 예정이며, 이를 통해 국산 신약의 새 역사를 만들어 간다는 방침입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Distribution 유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