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손보, ​아이돌보미 전용 보험 개발 추진

아이돌봄서비스 모바일 플랫폼 ‘맘시터’와 MOU 체결

17일 박경희 KB손해보험 영업관리총괄 부사장(오른쪽)과 정지예 맘편한세상 대표가 안전한 아이돌몸 환경 조성을 위한 업무제휴 협약(MOU)을 맺은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Photo @ KB손헤보험

[인더뉴스 김현우 기자] KB손해보험(대표 양종희)은 17일 서울 역삼동에 위치한 본사 사옥에서 아이돌봄서비스 모바일 플랫폼 ‘맘시터’ 운영업체인 맘편한세상과 안전한 아이돌봄 환경 조성을 위한 업무제휴 협약(MOU)을 체결했다.​​

박경희 KB손보 영업관리총괄 부사장과 정지예 맘편한세상 대표 등이 참석해 이뤄진 이날 협약에 따라 KB손보는 맘시터 회원들이 가입할 수 있는 보험상품 개발에 나설 예정이다.

맘시터는 웹사이트를 통해 원하는 지역과 조건으로 아이돌보미와 부모를 매칭해주는 플랫폼이다. 15만여 명의 아이돌보미와 8만여 명의 부모회원이 이용하고 있다.

아이돌보미의 프로필과 후기, 인증정보 등을 제공해 부모들이 안심하고 아이돌봄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한 것이 주요 특징이다. ​

KB손보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아이돌보미의 과실로 발생할 수 있는 대인·대물사고 ▲아이돌보미의 본인 상해사고 ▲아동학대 등 형사사건 발생 시 위로금과 법률비용 등을 보장하는 보험상품을 개발해 제공할 계획이다.​​

박경희 부사장은 “아이돌봄에 관련한 다양한 보험상품과 서비스 개발을 통해 맘시터를 이용하는 부모와 아이돌보미가 보다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