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20] LG전자-MS, B2B 사업 경쟁력 강화…디지털 전환 가속화

LG B2B 솔루션에 MS 플랫폼 접목..모빌리티·빌딩관리시스템 분야 협력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ㅣLG전자가 마이크로소프트(MS)와 협력해 기업간거래(B2B) 사업 경쟁력을 강화합니다. 두 회사가 함께 차량용 인포테인먼트와 빌딩관리시스템 분야에서 새로운 서비스를 개발합니다.

LG전자와 MS는 8일(현지 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 컨벤션센터에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습니다. LG전자 B2B 솔루션과 MS 클라우드 서비스를 접목하는 내용이 골자입니다.

LG전자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플랫폼 ‘웹OS 오토’(webOS Auto)와 MS 차량용 클라우드 플랫폼 MCVP를 결합한 솔루션을 개발할 계획입니다. 또한 MS 음성인식 기술을 활용한 LG전자 가상 비서 서비스도 제공합니다.

이상용 LG전자 A&B센터장 전무(왼쪽)와 산제이 라비(Sanjay Ravi) MS 자동차사업부문장이 8일(현지 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 컨벤션센터에서 기업간거래(B2B) 사업 관련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사진 | LG전자

빌딩관리시스템 분야에서도 협력합니다. MS 클라우드 플랫폼인 ‘애저’(Azure)를 활용한 비컨(BECON) 시스템으로 대형 건물용 공조 솔루션을 개발합니다. 이밖에 클라우드, 인공지능(AI), 엣지 컴퓨팅 등 신기술을 활용한 서비스를 개발할 때 MS 플랫폼을 활용할 계획입니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상용 LG전자 A&B센터장 전무와 산제이 라비(Sanjay Ravi) MS 자동차사업부문장 등이 참석했습니다. 산제이 라비 부문장은 “MS는 모빌리티 기업들의 디지털 전환을 지원해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창출하도록 돕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상용 전무는 “LG전자의 솔루션과 MS 클라우드 인프라는 시너지를 낼 수 있는 부분이 많다”며 “MS와 긴밀한 협력으로 B2B 사업 경쟁력을 강화하고 디지털 전환을 가속해 미래 성장동력을 확보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Tech 테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