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올레드 8K TV, 일본서 ‘하이비 그랑프리 어워드’ 금상

영상·음향 전문매체 선정 최고 제품..한국 브랜드 최초로 일본 제품 제쳐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ㅣLG전자가 세계 최초로 선보인 올레드 디스플레이 기반 8K TV가 일본에서 주목받고 있습니다. 이번에 현지 매체가 선정한 최고 TV로 LG전자 제품이 선정됐습니다.

LG전자는 최근 ‘시그니처 올레드 8K’가 일본 ‘하이비(HiVi)’에서 주관하는 ‘하이비 그랑프리’에서 최고상인 금상을 수상했다고 밝혔습니다. 하이비는 지난 1983년 창간된 영상·음향 전문지로 매년 우수 제품을 선정해 시상합니다. 국산 브랜드가 일본 TV를 제치고 금상을 받은 건 이번이 처음입니다.

LG전자는 이번 수상을 뜻깊게 바라보고 있습니다. 회사는 “이번 수상은 LG전자 올레드 TV가 고해상도 제품에 관심이 특히 높은 일본에서 우수성을 인정받았다는 의미가 있다”며 “일본은 지난 2018년 말 세계 최초로 8K 방송을 송출하는 등 관련 인프라를 빠르게 구축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LG전자는 지난 17일 발행된 하이비 2월호에서 금상을 수상한 ‘LG 시그니처 올레드 8K’가 표지사진을 장식했다. 사진 | LG전자

이번에 수상한 제품은 LG전자가 세계 최초로 선보인 올레드 디스플레이 기반 8K TV입니다. LG전자 올레드 TV는 지난 2016년부터 매년 하이비가 추천하는 제품인 ‘베스트 바이’에 선정되고 있습니다.

LG전자에 따르면 일본은 전 세계에서 올레드 TV 비중이 가장 높은 국가입니다. 지난해 3분기 누적 기준으로 일본 TV 시장에서 올레드 제품 비중은 역대 최대인 20%를 기록했습니다. 판매량은 지난해 같은기간보다 두 배가량 높아졌습니다.

이영채 LG전자 일본법인장 상무는 “이번 수상은 LG만의 독보적인 올레드 기술 리더십을 인정받은 결과”라며 “압도적 화질의 올레드와 세계 최고 8K 해상도를 앞세워 일본 소비자들을 사로잡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Tech 테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