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사손보, 여성가족부와 손잡고 여성 인재 적극 육성

임원·매니저급 여성 비율 30% 이상으로 확대
질 프로마조 악사손해보험 대표(오른쪽)와 이정옥 여성가족부 장관이 여성 인재 육성을 위한 자율협약에 서명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습니다. 사진ㅣ악사손해보험

인더뉴스 전건욱 기자ㅣ악사손해보험(대표 질 프로마조)은 지난 18일 여성가족부와 여성 인재 육성을 위한 자율협약(MOU)를 체결했다고 19일 밝혔습니다.

악사손보는 이번 협약을 통해 임원과 매니저급의 여성 관리자 비율을 각각 30% 이상으로 확대한다는 계획입니다. 또 여성의 경력개발 지원을 위한 인재육성제도도 마련할 방침입니다.

질 프로마조 악사손보 대표는 “여성가족부와 긴밀히 협력해 기업 내 성평등 인식 개선과 함께 양성평등 문화 확산에 기여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악사손보는 현재 여성 관리자 비율을 일정 수준으로 유지하는 ‘쿼터 시스템’ 제도를 시행하고 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Finance 금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