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렌지라이프, 환경재단과 손잡고 청소년 환경교육 진행

4월부터 ‘오렌지환경교실’ 등 공동 운영
정문국 오렌지희망재단 이사장(오른쪽)과 최열 환경재단 이사장이 조인식을 마친 후 협약서를 들어보이고 있습니다. 사진ㅣ오렌지라이프

인더뉴스 전건욱 기자ㅣ오렌지라이프의 사회공헌재단인 오렌지희망재단(이사장 정문국)은 지난 18일 환경재단과 아동·청소년의 환경문제 인식 향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습니다.

양측은 이번 협약에 따라 환경교육을 진행합니다. 우선 오는 4월에는 버려진 플라스틱을 새 제품으로 바꾸는 방법을 소개하는 ‘오렌지환경교실’을 전개할 예정입니다. 이후 8월에는 배움의 기회가 적은 소외계층 아동을 초청해 다양한 생태문화를 체험하는 ‘오렌지환경캠프’를 개최합니다.

정문국 이사장은 “이번 금융교육을 통해 아이들이 스스로 환경문제를 인식하고 문제를 해결해 나갔으면 한다”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Finance 금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