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카드, 3300억원 규모 해외 ABS발행

소시에테 제네랄, 단독투자자로 참여..평균 만기 3년 6개월
우리카드 CI. 이미지ㅣ우리카드

인더뉴스 전건욱 기자ㅣ우리카드(사장 정원재)가 미화 2700억달러(약 3300억원) 규모의 해외 ABS(자산유동화증권)발행을 마쳤습니다.

9일 우리카드에 따르면 이번 발행에는 단독투자자로 글로벌 은행인 소시에테 제네랄(Societe Generale)이 참여했습니다. 신용카드 매출채권을 기초자산으로 했으며 평균 만기는 3년 6개월입니다.

또 소시에테 제네랄 서울지점과 통화이자율스왑을 체결해 환율과 이자율 변동위험을 제거했습니다.

우리카드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로 글로벌 자본시장이 얼어붙은 환경에서도 자금 조달이 이뤄진 것은 당사의 우수한 신용도와 자산 건전성을 인정받은 결과”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Economy 경제


Top
0
Would love your thoughts, please comment.x
()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