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생명, 소외계층 대학원생에 ‘희망다솜장학금’ 전달

18년째 우수인재 선발해 장학사업 진행
교보생명 광화문 본사 사옥. 사진ㅣ교보생명

인더뉴스 전건욱 기자ㅣ교보생명이 희망다솜장학생 가운데 대학원에 진학한 인재를 선발해 ‘교보생명 희망다솜대학원장학금’을 전달했습니다.

22일 교보생명에 따르면 이번에 선발된 장학생은 모두 3명이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개별적으로 장학금을 수여했습니다.

교보생명은 교보교육재단과 함께 지난 2003년부터 18년째 소외계층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희망다솜장학사업을 펼치고 있습니다. 매년 보육원과 저소득층 가정 새내기 대학생 20여명을 선발해 졸업할 때까지 학자급을 지급합니다.

지난해부터는 대학원생도 장학금을 받을 수 있도록 수혜대상을 확대했습니다. 희망다솜장학생 출신 인재 가운데 매년 2~3명의 대학원생을 선발, 석사학위 기간 동안 장학금을 지원합니다.

올해 선발된 이들 중에는 세계적인 마에스트로인 오자와 세이지가 이끄는 뮤직 아카데미 오디션에 합격한 이도 있습니다. 정현우 씨(가명, 25세)입니다. 그는 “앞으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비올라 연주자가 돼 사회를 위해 헌신하는 삶을 살겠다”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Finance 금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