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반건설, 벤처기업과 스마트홈 안면 인식 플랫폼 개발

보안 솔루션 업체 CVT에 오픈 이노베이션 투자
‘스마트홈 출입보안 시스템’ 개발중인 CVT의 소개자료 표지. 이미지ㅣ호반건설

인더뉴스 이재형 기자ㅣ호반건설이 스마트홈을 위한 기술을 개발하기 위해 벤처기업에 투자를 확대했습니다.

호반건설은 자사의 액셀러레이터 법인인 플랜에이치벤처스가 안면인식 기반 보안솔루션 업체인 ㈜CVT에 오픈 이노베이션 투자를 했다고 28일 알렸습니다.

CVT는 안면인식 기술을 활용한 ‘스마트홈 출입보안 플랫폼’을 개발하고 있습니다. 호반건설은 장차 이 기술을 호반써밋, 베르디움 아파트, 호반호텔&리조트 등에 도입하겠다는 계획입니다.

CVT는 이 플랫폼이 한 번에 여러 명을 다중 인식하고 어린이, 장애인 등을 잘 인식할 수 있도록 기술을 고도화하고 있습니다.

특히 이번 달에는 CVT가 중소벤처기업부의 창업 지원 프로그램인 팁스(TIPS)에 선정되면서 개발 속도가 한층 빨라질 전망입니다. 이를 통해 중기부 R&D 자금 5억원, 창업사업화 자금 최대 1억원, 글로벌 진출 자금 최대 1억원 등 약 7억원을 지원 받게 된 것.

원한경 플랜에이치 대표는 “CVT는 최근 파나소닉과 전략적 파트너로 계약해 동남아 시장 진출의 발판을 마련하기도 했다”며 “1인 가구 증가, 언택트 라이프 확산 등 환경에 부합하는 보안 플랫폼이 아직 부족한데, CVT가 ‘스마트홈 출입보안 플랫폼’을 성공적으로 개발하고 대중화시킬 것이라 확신한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호반건설은 플랜에이치벤처스를 통해 건설 관련 디지털 콘텐츠 제작, 인공지능 기반의 3D설계 솔루션 개발 등 혁신기업 투자를 진행 중입니다. 플랜에이치는 호반건설의 김대헌 기획담당임원이 주도해 설립된 액셀러레이터 법인입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Industry 산업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