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2Q 견조한 실적 전망…‘매수’-대신

인더뉴스 김현우 기자ㅣ 대신증권은 15일 SK하이닉스(000660)에 대해 NAND 사업부문 실적호조로 2분기 실적 성장이 전망된다며 목표주가 11만 5000원,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대신증권은 SK하이닉스의 2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을 각 전년보다 33% 오른 8조 6000억원, 179% 오른 1조 8000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이수빈 대신증권 연구원은 “상반기까지는 서버향으로 메모리 수요 강세는 지속되며 모바일 약세를 상쇄 중”이라며 “일부 고객사의 재고가 상승한 것으로 추정되나 시장에서 우려하는 수준은 과도하다고 판단된다”고 진단했다.

이어 “2분기에도 DRAM과 NAND 재고는 모두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이미 1분기에 재고는 정상 수준에 도달했기 때문에 양호한 상황. 웨이퍼 인풋 캐파 역시 2020년말 기준 2019년말 대비 감소할 것으로 전망하며 공급량은 제한적”이라고 설명했다.

이 연구원은 “올해 연간 영업이익은 5조 7000억원으로 전년대비 111% 오를 것으로 전망했다”며 “최근 중화권 모바일 세트사로 출하되는 MCP 출하량이 증가 중. 상반기 서버 강세에서 하반기에는 모바일 수요 회복이 기대된다”고 전망했다.

이미지 | SK하이닉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Economy 경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