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이노텍, 올해 최대 실적 예상…‘매수’-교보證

인더뉴스 김현우 기자ㅣ 교보증권은 16일 LG이노텍(011070)에 대해 북미에서의 점유율 증가와 더불어 하반기 신모델 출시 등에 따라 올해 최대 실적이 예상된다며 목표주가 21만원, 투자의견 ‘매수’를 신규제시했다.

최보영 교보증권 연구원은 “LG이노텍의 올해 2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 전년보다 4.9% 감소한 1조 4776억원, 113.9% 오른 401억원을 기록할 것”이라며 “연간 매출액은 각 6.2% 오른 8조 8142억원, 51.8% 오른 6118억원을 예상한다”고 내다봤다.

최 연구원는 “2분기 선방한 실적이 예상되는데 글로벌 핸드셋 업종 2분기를 저점으로 출하량 증가가 이뤄질 것”이라며 “북미고객사 레거시 모델의 판매 호조와 지속적인 반도체 기판의 전방산업 호조 지속에 기인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하반기에는 북미고객사의 가격인하와 출하량 증가 정책에 따라 신규 모델의 역대급 흥행이 예상된다”며 “동사의 3D센싱 모듈과 하이엔드에 채용되는 TOF효과로 인한 실적호조가 예상된다”고 덧붙였다.

LG이노텍. 사진 | LG이노텍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Economy 경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