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일양약품↑, 슈펙트 국내 첫 코로나19 임상3상 착수

인더뉴스 김현우 기자ㅣ 일양약품이 장 초반 급등하고 있다. 러시아에서 코로나19 치료 후보물질에 대한 본격적인 임상3상에 착수했다는 소식에 영향을 받은 것으로 풀이된다.

16일 오전 9시 37분 기준 일양약품은 전날보다 13.9% 상승한 6만3800원에 거래됐다. 연 이틀 급락을 끝내고 사흘 만에 반등세로 돌아섰다.

이날 관련업계에 따르면 일양약품이 개발한 국산 18호 신약 ‘슈펙트’가 러시아로 수출돼 본격적인 임상3상에 착수했다. 국내 코로나19 치료 후보 물질이 임상3상에 착수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임상은 러시아1위 제약사 ‘알팜’이 맡고 러시아와 벨라루스의 11개 기관에서 145명의 코로나19 확진자에게 2주간 슈펙트를 투약해 치료 효과를 확인할 계획이다.

앞서 일양약품은 지난달 28일 러시아 정부로부터 슈펙트의 코로나19 치료 효과를 확인하는 임상3상 시험을 승인받았다고 밝힌 바 있다.

이미지ㅣ게티이미지뱅크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Economy 경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