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상담 대기시간 ‘확’ 줄인 AI콜센터 하반기 오픈

절차 없이 상담원 연결..대내외 이슈에 즉시 대응
신한카드 CI. 이미지 l 신한카드

인더뉴스 전건욱 기자ㅣ신한카드(대표 임영진)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응해 ‘AI(인공지능) 콜센터’를 엽니다.

16일 신한카드에 따르면 고객들의 디지털 이용 증가에 발맞춰 2400만 회원과 월 280만건씩 축적되는 상담 빅데이터를 활용한 AI콜센터를 올해 하반기에 오픈할 예정입니다. AI콜센터는 빅데이터로 학습된 AI상담원이 고객 상담을 진행하는 서비스를 말합니다.

현재까지는 고객이 콜센터를 이용하기 위해 자동응답기의 안내에 따라 상담분류 선택을 여러 번 진행하고 본인확인 절차 등을 거쳐 상담원 연결까지 한참을 기다려야 했습니다. AI콜센터는 별도 절차 없이 고객과 상담원을 즉시 연결합니다. 상담 내용에 맞춰 AI상담원이 직접 답변을 하기도 합니다.

또 국가적 재난 상황에 따른 기존 콜센터 운영의 어려움이나 재난지원금 관련 상담량 증가 등의 대내외 이슈에도 즉시 대응이 가능할 것으로 신한카드는 내다봤습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AI콜센터 구축을 통해 고객의 편의는 물론 차별화된 디지털 생활 경험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Economy 경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