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kg 미만 초경량”…삼성전자, 인텔 최신 칩셋 탑재한 ‘갤럭시 북 S’ 선봬

LTE 이동통신·터치 디스플레이 제공..두께 11.8mm·무게 950g 초슬림
삼성전자가 오는 7월 3일 출시하는 갤럭시 북 S. 사진 | 삼성전자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삼성전자가 모바일과 PC의 장점을 완벽하게 결합한 ‘갤럭시 북 S(Galaxy Book S)’를 국내에 7월 3일 공식 출시합니다.

이번 갤럭시 S북은 언제 어디서나 데이터 통신이 가능한 LTE 이동통신, 인텔 코어 프로세서 하이브이드 테크놀로지를 탑재했는데요. 윈도우 애플리케이션과 각종 웹사이트와의 완벽한 호환성, 초슬림·초경량의 프리미엄 디자인을 모두 갖춘 것이 특징입니다.

우선, ‘갤럭시 북 S’는 LTE 이동통신과 와이파이 6(Wi-Fi 6)를 지원합니다. 또 이번 제품은 커버를 오픈함과 동시에 바로 켜지는 초고속 반응 속도를 갖췄는데요. 터치 디스플레이도 지원합니다. 충전 없이 하루 종일 사용 가능하며, 별도의 어앱터 없이 USB-C® 타입의 휴대폰 충전도 됩니다.

갤럭시 북 S의 두께는 11.8mm, 무게는 950g으로 휴대성을 극대화했습니다. 색은 머큐리 그레이, 얼씨 골드 두 가지입니다. 가격은 사양에 따라 110만원대~140만원 중반까지 다양합니다. 삼성전자 홈페이지를 비롯해 전국 삼성디지털프라자, 하이마트, 전자랜드, 이마트 등에서 구입할 수 있습니다.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제품기획팀장 채원철 전무는 “사람들의 일하는 방식이 변화하고 있고, 다양한 업무를 수행하기 위해 하루에도 여러 대의 기기를 사용하고 있다”며 “삼성전자는 갤럭시 북 S와 같은 새로운 컴퓨팅 기기로 더욱 효율적이고 커넥티드된 즐거운 업무 환경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Tech 테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