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엠제약, 세균번식 예방 1회용 가글 출시

인더뉴스 김현우 기자ㅣ 케이엠제약이 컵을 사용하는 기존제품들에 비해 세균 번식을 예방할 수 있는 1회용 가글을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제품명은 ‘에고라운드 데일리비타가글’이고, 소비자가 필요할 경우 1포씩 정량으로 사용하는 휴대용 가글이다.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의약외품으로 정식 허가받은 이 제품은 1포씩 휴대하며 간편하게 정량으로 사용할 수 있고 특히 기존의 가글에 비해 컵을 사용하지 않아 세균 감염의 위험을 제거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제품에는 비타민C 성분인 ‘아스코르브산’과 자연유래 성분인 감초추출물, 오렌지오일을 함유시켜 보다 안전하게 제품이 개발되었다고 회사는 밝혔다.

케이엠제약 관계자는 “최근 코로나 사태에 따라 철저한 개인위생이 강조되고 있는 만큼 휴대가 간편한 가글을 사용하여 매회 같은 양 사용이 가능하고 특히 기존 제품처럼 컵을 사용하지 않아 세균번식을 예방할 수 있다”고 밝혔다.

한편 케이엠제약은 경기도 평택 본사 인근에 대규모의 화장품 전용 생산 라인 구축을 마치고 지난 3월부터 양산 체제에 돌입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Economy 경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