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래방·PC방’ 출입 QR 코드, 카톡·패스로도 가능해진다

카카오-중대본, 전자출입명부 QR코드 도입 확정..이달 내 시행 목표
이통 3사, 본인인증 앱 패스(PASS)는 24일부터 QR 코드 도입
카카오 CI. 이미지 | 카카오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카카오가 전자출입명부 QR 코드를 뒤늦게 도입합니다. 앞서 네이버는 지난 10일부터 전자출입명부 QR코드를 적용하고 있습니다.

이번 전자출입명부는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지정한 노래방, PC방, 헌팅포차 등 고위험시설과 자발적 적용을 신청한 시설 등에 도입됩니다.

19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과 카카오는 카카오톡에 전자출입명부 작성을 위한 QR코드 도입을 확정했습니다.이통 3사의 본인인증 앱인 패스(PASS)에서도 전자출입명부 시스템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앞서 중대본은 지난 5월 24일 코로나19 역학조사 등을 위해 IT기술을 활용한 전자출입명부 시스템 구축 계획을 발표했는데요. 7일까지 서울, 인천, 대전의 16개 시설을 대상으로 시범 운영한 바 있습니다.

네이버가 10일부터 우선 시행하고 있으며, 이르면 이달 중으로 카톡에서도 전자출입명부 작성용 QR코드 발급이 가능할 것으로 보입니다. 오는 24일부터 이통 4사의 본인인증 앱 패스에서도 QR코드를 발급 받을 수 있습니다.

중대본 관계자는 “오늘 회의를 열어 구체적인 도입 날짜와 방법 등을 확정할 계획”이라며 “이달 안에 적용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습니다.

현재 전자출입명부 작성용 QR코드는 네이버에서만 이용할 수 있는데요. 미리 로그인한 네이버 앱 또는 웹 우측 상단의 프로필 아이콘을 클릭하면 나타나는 ‘내 서랍’에서 QR체크인을 누르면 됩니다. 네이버 QR코드를 처음 이용할 경우와 월 1회 휴대전화번호 인증을 해야 합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Tech 테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