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2Q 영업익 6.4조 예상…목표가↑-유진

인더뉴스 김현우 기자ㅣ 유진투자증권은 23일 삼성전자(005930)에 대해 메모리실적이 개선돼 2분기 실적이 기존 예상을 상회하는 손익을 기록할 것이라며 목표주가를 6만원에서 6만 4000원으로 상향조정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이승우 유진투자증권 연구원은 “2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 52조 5000억원, 6조 4000억원을 기록할 것”이라며 “IM의 이익 감소와 DP의 적자 확대에도 불구 DRAM, NAND의 판가 상승으로 메모리 실적이 개선됐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양호한 2분기에 이어 3분기 영업익은 9조원대로 증가할 것”이라며 “상반기 내내 적자 늪에서 허덕였던 DP 사업부의 OLED 가동률 상승과 일회성 수익 인식으로 손익이 대폭 개선될 전망이기 때문”이라고 내다봤다.

이 연구원은 “유동성 장세의 특징상 눈 앞의 실적보다는 눈에 보이지 않는 기대감이 지배하고 있는 것이 현실”이라며 “그러나 삼성전자의 어닝 프로팔일은 상당히 고무적”이라고 평가했다.

이어 “그러나 코로나 재확산 리스크가 여전하고 DRAM 현물가격의 하락세는 부담 요인”이라고 덧붙였다.

삼성전자 서초사옥. 사진 | 삼성전자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Economy 경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