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굴 바꾼 미니 컨트리맨, 韓서 세계 첫 공개…4분기 출격

한국 시장 중요성 및 코로나19 방역 성과 반영..‘비대면’으로 공개
미니코리아 “한국은 8번째로 큰 시장”..연간 1만대 돌파하며 ‘쌩쌩’
24일 경기도 용인에 위치한 에버랜드 포레스트캠프에서 전 세계 최초로 공개된 뉴 미니 컨트리맨. 사진 | 미니코리아

인더뉴스 박경보 기자ㅣ올해 4분기 출시될 뉴 미니 컨트리맨이 세계 최초로 한국에서 공개됐습니다. 프리미엄 소형차 브랜드인 미니는 지난해 국내 시장에서 1만대를 돌파하는 등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는데요. 미니는 시장 중요도 및 코로나19 방역 성과 등을 고려해 월드프리미어 무대로 한국을 선택했습니다.

미니코리아는 24일 경기도 용인에 위치한 에버랜드 포레스트캠프에서 뉴 미니 컨트리맨을 전 세계 최초로 선보였습니다. 60년이 넘는 브랜드 역사상 한국에서 신차가 처음 공개된 건 이번이 처음입니다.

이번 월드프리미어 행사는 성공적인 코로나19 방역과 한국 시장의 중요성이 크게 작용했는데요. 도시와 자연이 공존하는 한국의 지리적 특성이 도심과 아웃도어 라이프를 아우르는 컨트리맨의 컨셉과 잘 맞는다는 점도 고려됐습니다.

미니코리아는 지난 2005년 한국 진출 이후 15년 동안 전 세계 시장 가운데 유일하게 지속적인 성장을 이어왔습니다. 지난해에는 국내 소형차 브랜드 최초로 연간 1만대를 넘겼는데요. 한국은 미니의 8번째 시장(올해 상반기 기준)으로, 중대형 차량을 선호하는 시장 특성을 감안하면 기대 이상의 성과를 거둔 셈입니다.

뉴 미니 컨트리맨이 24일 경기도 용인에 위치한 에버랜드 포레스트캠프에서 전 세계 최초로 공개되고 있습니다. 사진 | 미니코리아

이날 행사는 ‘자연에 둘러 쌓인 도심’을 상징하는 특수 돔 텐트 형태의 파빌리온에서 진행된 것이 특징입니다. 발표가 진행되는 메인 무대에는 한국적 요소인 조각보를 모티브로 한 LED 스크린을 설치해 전통과 현대가 공존하는 한국의 매력을 강조했다는 게 미니코리아의 설명입니다.

특히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참석자들의 좌석 간 거리를 2m씩 유지했는데요. 여기에 야외 잔디에는 캠핑의자와 나무상자를 배치해 자연 속에서 휴식을 취하는 듯한 편안한 분위기를 조성했습니다.

코로나19 여파로 한국에 오지 못한 독일 본사의 임원진들은 영상으로 인사말을 전했습니다. 베른트 쾨버 미니 브랜드 총괄은 “한국은 60년의 긴 역사에도 늘 젊음을 유지하고 있는 미니 브랜드와 완벽하게 어울리는 곳”이라며 “뉴 미니 컨트리맨은 일상의 단조로움에서 벗어나 새로운 모험을 추구하는 모델인 만큼, 여러분의 삶에 영감을 더해줄 것으로 자신한다”고 말했습니다.

뉴 미니 컨트리맨이 24일 경기도 용인에 위치한 에버랜드 포레스트캠프에서 전 세계 최초로 공개되고 있습니다. 사진 | 미니코리아

이날 저녁 8시부터는 유튜브 라이브 방송을 통해 뉴 미니 컨트리맨의 월드 프리미어 행사가 전 세계에 생중계됩니다. 미니코리아는 디지털 채널을 활용한 혁신적인 비대면 행사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적합한 커뮤니케이션 방법을 제시한다는 방침입니다.

한편, 이날 세계 최초로 공개된 뉴 미니 컨트리맨은 2세대의 부분변경(페이스리프트) 모델인데요. 디자인, 공간, 편의사양 등에서 한층 개선된 미니 컨트리맨은 올해 4분기에 국내 출시될 예정입니다.

미니 브랜드의 유일한 SUV 모델인 컨트리맨은 지난 2011년 데뷔 이후 전 세계적으로 54만대 이상 판매된 모델입니다. 프리미엄 소형 SUV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한 컨트리맨은 전 셰계 미니 판매량의 약 30%를 차지할 정도로 인기가 높다는 게 미니코리아의 설명입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Industry 산업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