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 베일 벗은 뉴 미니 컨트리맨…얼마나 달라졌나?

한국서 세계 최초 공개..디자인 변경 및 편의사양 확대
가솔린 터보 및 디젤 모델에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추가
예성준 미니코리아 상품기획 담당 매니저가 24일 에버랜드 포레스트캠프에서 뉴 미니 컨트리맨을 소개하고 있습니다. 사진 | 미니코리아

인더뉴스 박경보 기자ㅣ프리미엄 소형차 브랜드인 MINI(미니)가 뉴 미니 컨트리맨을 한국 무대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했습니다. 지난 2017년 선보인 2세대 컨트리맨은 3년 만에 페이스리프트됐는데요. 디자인 변경과 풍부해진 선택사양, 그리고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이 주요 특징입니다.

미니코리아는 24일 경기도 용인에 위치한 에버랜드 포레스트캠프에서 뉴 미니 컨트리맨을 세계 최초로 공개했습니다. 컨트리맨은 브랜드 역사상 최초의 4도어 SUV인데요. 개성 넘치는 디자인과 넓은 실내공간, 실용성 등으로 많은 인기를 얻어왔습니다.

이날 상품설명을 맡은 예성준 매니저는 “컨트리맨은 미니 라인업에서 최초로 4미터가 넘는 전장, 4개의 문, 4륜구동을 시도한 개척자”라며 “출시 이후 전체 미니 판매량의 약 30%를 차지해온 중요한 모델”이라고 소개했습니다.

뉴 미니 컨트리맨이 24일 경기도 용인에 위치한 에버랜드 포레스트캠프에서 전 세계 최초로 공개되고 있습니다. 사진 | 인더뉴스 / 박경보 기자

미니의 독일 본사 임원들은 코로나19의 여파로 영상을 통해 인사를 전했는데요. 베른트 쾨버 미니 브랜드 총괄은 “지난해 한국 고객들은 미니를 프리미엄 소형차 브랜드 1위로 만들어 줬고, 한국은 전 세계 8번째로 큰 시장”이라며 “컨트리맨은 미니의 전형적인 열정을 일상에서의 도로주행 뿐만 아니라 장거리 여행, 심지어 오프로드에서도 전해주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한국에서 처음으로 공개된 뉴 미니 컨트리맨은 2017년에 출시된 2세대 컨트리맨의 부분변경(페이스리프트) 모델입니다. 최소 102마력부터 최대 190마력에 이르는 3개의 가솔린 엔진과 3개의 디젤 엔진이 적용되며,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도 추가됐습니다.

뉴 미니 컨트리맨의 전면 디자인. 사진 | 인더뉴스 / 박경보 기자

뉴 미니 컨트리맨의 새로운 라디에이터 그릴은 미니의 전통적 디자인 요소인 육각형 구조로 제작됐는데요. LED 헤드라이트와 LED 안개등을 기본 장착했고, 각진 디자인의 헤드라이트와 헤드라이트 전체를 두르는 주간주행등, 이를 감싸는 비대칭 형태의 테두리가 주요 특징입니다.

특히 새로운 디자인의 리어 에이프런과 유니언잭 디자인이 가미된 수직의 LED 리어 라이트도 눈에 띄는데요. 두 가지의 외장 컬러가 새롭게 추가됐고, 피아노 블랙 외장 트림을 선택사양으로 제공해 고객의 선택의 폭을 확대했습니다.

소형 SUV에 속하는 뉴 MINI 컨트리맨은 패밀리카로 쓰기에 충분한 실내공간을 확보했습니다. 특히 기본 450리터의 트렁크 용량은 뒷좌석 등받이를 접으면 최대 1390리터까지 확대됩니다.

24일 경기도 용인에 위치한 에버랜드 포레스트캠프에서 전 세계 최초로 공개된 뉴 미니 컨트리맨. 사진 | 미니코리아

실내 디자인은 취향에 따라 개성적으로 꾸밀 수 있는데요. 체스터 인디고 블루 및 체스터 몰트 브라운 가죽 시트 등 새로운 옵션을 다양하게 제공하고, 운전석과 도어 베젤에는 트림에 따라 피아노 블랙 인테리어 표면 디자인이 기본 적용됩니다.

뉴 미니 컨트리맨에는 3기통 가솔린 터보엔진이 장착되며, 고성능 모델인 쿠퍼 S 컨트리맨에는 최고출력 178마력을 발휘하는 4기통 가솔린 터보엔진이 탑재됩니다. 또 고성능 디젤 모델인 뉴 미니 쿠퍼 SD 컨트리맨은 최고출력 190마력을 발휘합니다.

특히 가솔린 엔진에는 미립자 필터가 추가되고, 디젤 엔진에는 개선된 SCR 시스템이 적용됐습니다. 덕분에 현재 가장 엄격한 배출가스 기준인 유로 6d를 충족하면서도 연료 효율까지 한층 높아졌다는 게 미니코리아의 설명입니다.

24일 경기도 용인에 위치한 에버랜드 포레스트캠프에서 전 세계 최초로 공개된 뉴 미니 컨트리맨. 사진 | 미니코리아

미니의 사륜구동 시스템인 ‘ALL4’는 빠르고 정확한 전자식 제어를 통해 도로 상태나 날씨에 관계없이 뛰어난 주행 안정성과 민첩성을 제공하는데요. 뉴 미니 원 컨트리맨 및 뉴 미니 원 D 컨트리맨을 제외한 전 모델에 적용할 수 있습니다.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PHEV)이 추가된 것도 컨트리맨의 변화입니다. 뉴 미니 쿠퍼 SE 컨트리맨에는 최고출력 220마력을 발휘하는 하이브리드 전용 사륜구동 시스템이 탑재되는데요. 앞바퀴에는 3기통 가솔린 터보엔진이 동력을 전달하며, 뒷바퀴는 동기식 전기모터로 구동됩니다.

특히 뉴 미니 쿠퍼 SE 컨트리맨 ALL4에는 BMW그룹의 PHEV 모델에 적용되는 최신 e드라이브 기술이 적용됩니다. 10.0kWh 용량의 고전압 리튬이온 배터리가 탑재돼 최대 61km까지 전기모드로 주행할 수 있습니다.

뉴 미니 컨트리맨의 전측면 디자인. 사진 | 인더뉴스 / 박경보 기자

뉴 미니 컨트리맨은 편의사양도 확대 적용됐는데요. 전 모델에 스포츠 가죽 스티어링 휠이 기본 탑재됐고, 운전석 메모리 기능이 포함된 전동식 시트 및 블랙 패널 디자인의 5인치 디지털 계기판이 선택사양으로 제공됩니다. 또 오디오 조작부와 비상등 버튼, 운전자 보조 시스템 버튼 역시 조화로운 디자인으로 통합됐습니다.

커넥티드 기능도 한층 강화됐습니다. 차량에 SIM 카드가 탑재돼 인텔리전트 이머전시 콜과 MINI 텔레서비스 등 다양한 디지털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데요. 실시간 교통정보 서비스 및 무선 애플 카플레이 등도 이용 가능하며, 스마트폰으로 검색한 목적지를 차량으로 전송할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을 차량과 연결하면 내비게이션 지도도 자동으로 업데이트됩니다.

뿐만 아니라 운전 재미나 기능성, 편의성, 스타일 등을 개인의 취향에 맞게 최적화할 수 있는 것도 컨트리맨의 장점으로 꼽힙니다. MINI 액세서리는 자전거 거치대나 루프 박스, 트렁크 매트, LED 도어 프로젝터 등 다양한 액세서리가 준비돼 있다는 게 미니코리아의 설명입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Opinion 오피니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