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파미셀↑, 간경변 치료제 ‘조건부허가 반려처분 취소’ 승소

인더뉴스 김현우 기자ㅣ 파미셀이 간경변 치료제인 ‘셀그램-LC’ 관련 소송에서 승소했다는 소식에 급등세다.

2일 오후 2시 21분 기준 파미셀은 전날보다 5.09% 상승한 1만9600원을 기록했다.

이날 파미셀은 자사 홈페이지를 통해 셀그램-LC ‘조건부허가 반려처분 취소’ 행정소송 1심에서 승소했다고 밝혔다.

회사 측은 “식품의약품안전처장을 상대로 서울행정법원에 제기했던 ‘알코올성 간경변 줄기세포치료제 셀그램-LC의 ‘조건부허가 반려처분 취소’ 소송(1심)에서 승소했다”고 밝혔다.

이어 “계속적으로 셀그램-LC가 품목허가를 받아 판매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덧붙였다.

지난해 파미셀은 식약처가 셀그램-LC의 조건부판매 허가를 반려하자 식약처장을 상대로 소송을 제기한 바 있다.

파미셀의 셀그램-LC는 간경변 줄기세포 치료제로 임상2상에서 긍정적인 결과가 나왔다. 파미셀은 행정심판과 함께 셀그램-LC의 임상3상도 병행할 예정이다.

이미지ㅣ게티이미지뱅크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Economy 경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