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산업, 2분기 매출·영업익 늘고 수주 두배로 ‘껑충’

매출액 2조5477억원, 영업이익 3103억원 기록
신규수주 2조4013억원..전년 比 119% 증가
대림산업 본사. 사진ㅣ연합뉴스

인더뉴스 이재형 기자ㅣ대림산업은 올해 2분기 동안 매출액 2조5477억원, 영업이익 3103억원의 잠정 실적(연결 기준)을 기록했다고 30일 공시했습니다. 전년 2분기와 비교해 매출과 영업이익이 각각 3%, 4%씩 상승한 수치입니다.

상반기 전체 매출액은 5조114억원, 영업이익은 5997억원으로, 전년 동기에 비해 각각 5%, 11% 늘었습니다. 코로나 위기에도 매출과 영업익이 오히려 증가하며 견조한 실적을 유지한 것.

연결기준 신규수주는 주택 부문 수주 실적 호조로 전년 동기 대비 119% 증가한 2조4013억원을 달성했습니다. 수주 잔고는 2분기 말 기준 20조812억원입니다.

대림산업은 이 같은 실적에 대해 건설사업부의 호실적과 자회사인 카리플렉스, 고려개발의 신규 연결 편입 효과를 들었습니다.

유가 반등에 따라 대림산업 석유화학사업부도 올해 1분기에 비해 영업이익이 증가했습니다. 유화사업부문 계열사인 여천NCC와 폴리미래도 유가 반등과 제품 판매 호조에 힘입어 이익이 대폭 개선됐다는 게 대림산업의 설명입니다.

재무 상태는 순차입금이 5414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다소 증가했고 연결기준 부채비율은 97%로 개선됐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Industry 산업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