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리테일, 편의점·슈퍼에 넥센타이어 타이어 렌털서비스 도입

‘넥스트레벨’ 서비스 제공..1만 5000여 오프라인 점포 활용해 접근성 향상
GS리테일이 오는 5일 슈퍼마켓 GS더프레시를 시작으로 넥센타이어가 운영하는 타이어 렌털 서비스 ‘넥스트레벨’을 도입한다고 4일 밝혔습니다. 사진 | GS리테일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GS리테일이 넥센타이어와 손잡고 타이어 렌털 서비스를 도입합니다.

GS리테일이 오는 5일 슈퍼마켓 GS더프레시를 시작으로 넥센타이어가 운영하는 타이어 렌털 서비스 ‘넥스트레벨’을 도입한다고 4일 밝혔습니다. 25일부터는 전국 GS25로 범위를 확대해 1만5000여 오프라인 소매점에서 렌털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입니다.

넥스트레벨은 정기적인 타이어 점검 및 차량 관리를 받을 수 있는 타이어 렌털 서비스입니다. 누적 판매량은 70만 개에 달합니다. 수도권 지역에서는 소비자가 원하는 장소와 시간에 맞춰 타이어를 교체해주는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GS리테일은 점포에 넥스트레벨을 도입해 서비스 접근성 향상을 꾀하고 있습니다. 소비자가 GS더프레시와 GS25를 방문해 점원에게 문의하거나 점포 내 부착된 QR코드를 스마트폰으로 인식하면 상담 신청이 접수됩니다. 이후 예약한 시간에 상담원이 소비자에게 연락해 상품 구매를 돕습니다.

GS리테일은 이번 서비스 출시 기념 행사를 기획했습니다. GS더프레시와 GS25를 통해 렌털 서비스 상품을 구매하면 각각 점포에서 사용할 수 있는 모바일 상품권을 타이어 1본당 5000원씩 최대 2만원까지 익월에 지급합니다. 행사는 출시 이후 3개월 동안 진행합니다.

타이어 렌털 서비스 도입은 GS리테일이 추진하는 모빌리티 플랫폼 전략의 일환입니다. 지금까지 오프라인 소매점에서 ▲전기 자동차 충전기 운영 ▲고속도로 미납 통행료 조회 및 납부 서비스 ▲하이패스 충전 및 단말기 판매 ▲전동 킥보드 충전 등을 제공해 왔습니다.

김상현 GS리테일 서비스 상품 담당 MD는 “1만 5000여 소매점을 통해 지역 사회 소비자들에게 접근 편리성을 제공할 것”이라며 “오프라인 모빌리티 플랫폼으로서 역할을 강화하겠다”고 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Distribution 유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