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해상, ‘건강한심혈케어보험’ 배타적 사용권 획득

혈관 관련 보장 확대한 점 인정..6개월 독점 판매
‘심혈관질환 진단 특약’도 배타적사용권 석달 확보
이미지ㅣ현대해상

인더뉴스 전건욱 기자ㅣ현대해상(대표 조용일·이성재)의 심뇌혈관질환(허혈심장질환·뇌혈관질환) 특화 보험인 ‘건강한심혈케어보험’이 배타적사용권을 얻었습니다.

14일 현대해상에 따르면 이 상품은 죽상경화증, 폐색전증 등을 포함하는 5대혈관질환보장 특약을 신설해 혈관 관련 보장을 넓은 신체 범위로 확대한 점을 인정받아 6개월의 배타적사용권을 획득했습니다.

또 ‘심혈관질환(특정I·II) 진단 특약’은 기존의 급성심근경색, 허혈성심장질환에서 부정맥, 심부전, 심정지 등으로 보장 범위를 늘린 특약으로 3개월의 배타적사용권을 얻었습니다.

윤경원 장기상품1파트장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연구를 통해 소비자의 편익은 증대시키고 사회경제적 비용은 감소시킬 수 있는 차별화된 상품을 선보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Finance 금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