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프레시웨이 창립 20년…”수익구조 혁신에 역량 집중”

문종석 대표 “초격차 역량 확보, 글로벌 일류문화 무장” 주문
문종석 CJ프레시웨이 대표. 사진ㅣCJ프레시웨이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 오는 9월 1일 창립 20주년을 맞는 CJ프레시웨이가 지난 28일 서울 상암동 본사 사옥에서 창립기념식을 갖고 코로나19로 인한 위기극복을 다짐하는 한편 전사적 역량을 집중해 수익구조 혁신에 나설 것을 밝혔습니다.

31일 CJ프레시웨이에 따르면 문종석 대표는 20주년 기념사를 통해 임직원들에게 사업의 패러다임 시프트(Paradigm Shift)를 강조하고 위기극복과 혁신성장을 당부했습니다.

CJ프레시웨이가 식자재 유통과 단체급식 업계 최초로 지난해 매출 3조원을 돌파하고 영업이익도 사상 최대를 기록하는 등 성과를 냈으나 최근 코로나19 여파로 인한 주력 시장 침체로 위기의식이 커지는 상황이 반영된 것인데요.

문종석 대표는 “수익구조 혁신을 위해 모든 역량을 집중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이어 “미래 트렌드 변화를 미리 파악하는 등 마케팅 역량을 강화해 초격차 역량을 확보할 것”이라며 미래성장에 대한 의지를 밝혔습니다.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을 위한 투자에도 앞장설 것을 강조했습니다.

문 대표는 또한 임직원들에게 강한 책임감과 실행력을 바탕으로 반드시 성과를 창출하는 진화와 혁신 DNA로 무장해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그는 고강도 혁신을 선도하는 일류인재를 확보하는 한편 글로벌 일류문화를 조기에 정착시킬 것을 알렸습니다.

‘New 프레시웨이’ 도약을 위한 전 임직원의 협력도 강조했습니다.

문 대표는 “그동안 수많은 어려움에 봉착했지만 우리는 항상 다시 일어나는 모습을 보여줬다”면서 “일하는 방식과 문화, 사업의 패러다임 시프트를 통해 다가오는 20주년을 준비하는 ‘New 프레시웨이’로 도약하자”고 말했습니다.

한편 이날 창립기념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유튜브 라이브 스트리밍으로 진행됐습니다. 창립기념식은 김상후 초대 CJ프레시웨이 대표의 축하영상과 장기근속자 포상, 우수 파트너사 소개를 비롯해 도전 골든벨, 사진 컨테스트 등 다채로운 콘텐츠로 구성됐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Business 비즈니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