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우면사업장 카페 직원 코로나19 확진…건물 일부 폐쇄

지난주 평일까지 근무·주말에 검사 후 양성 판정..D동·E동 직원 귀가 조치
삼성전자 우면사업장. 사진 | 연합뉴스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삼성전자 우면사업장 사내 카페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습니다.

31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서울 서초구 우면사업장 내 카페의 한 직원이 이날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해당 직원은 지난주 평일까지 근무하고 주말에 검사를 받은 뒤 자택에서 대기하다가 확진 판정받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삼성전자는 카페와 연결된 D동과 E동을 이날 하루동안 폐쇄하기로 하고 직원들을 귀가 조치했습니다. 앞서 우면사업장에서는 지난 14일에 직원 1명이 확진돼 건물 일부를 임시 폐쇄한 바 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Tech 테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