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탑 에이스바이오메드, 코로나 항체진단키트 식약처 수출허가 획득

인더뉴스 김현우 기자ㅣ 한탑은 관계회사 지분을 포함해 12.7%를 보유하고 있는 에이스바이오메드가 지난 28일 식약처로부터 코로나19 항체진단키트 ‘COVID-19 IgM/IgG Rapid Kit’의 수출허가를 받았다고 1일 밝혔다.

에이스바이오메드의 진단키트는 서울대학교 병원에서 임상시험을 거쳤으며, 높은 특이도와 민감도를 나타내는 제품으로 알려졌다. 사람의 혈청, 혈장 및 전혈에 존재하는 코로나19 바이러스에 대한 IgM/IgG항체를 역크로마토그래피법으로 분석하는 진단키트다.

에이스바이오메드는 아람바이오시스템과 연구개발, 생산판매 연계체계를 구축한 코로나-19 분자진단키트인 ‘COVID-19 Fast Real-time RT-PCR Kit’를 지난 7월 식약처로부터 수출허가를 획득한 바 있다.

회사 관계자는 “최근 재확산되고 있는 국내외 환경에서 품목별 라인업을 구축하고, 보다 신속하게 시장 수요에 대처하기 위해 신속진단키트인 ‘COVID-19 Ag Rapid Kit’의 개발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에이스바이오메드는 지난 7월 말 마스크 사업 진출을 위해 에이치디메디스 지분 100% 인수를 결정한 바 있다.

에이치디메디스는 향균 마스크, 비타민 마스크, 황사 마스크 등 기술력이 우수하며, 효율적인 생산시설 및 다양한 유통망을 보유하고 있어 에이스바이오메드가 추진 중인 미세 전류 마스크의 브랜드 인지도 향상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회사 측은 전망하고 있다.

이미지ㅣ게티이미지뱅크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Economy 경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