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로 바뀐 추석 트렌드…직계가족단위·비대면 선물·휴식

추석 설문조사..”예년처럼 보낸다” 11% 응답
티몬, 추석 트렌드 맞춰 특별 기획전 개최
추석 관련 설문조사. 이미지ㅣ티몬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티몬이 고객 1500명을 대상으로 추석 관련 설문조사를 진행했습니다. 직계가족단위, 비대면 선물, 휴식 등 3가지 키워드가 상위권으로 집계됐습니다.

1일 티몬에 따르면 이번 설문조사는 지난 27일부터 30일까지 나흘간 티몬 고객 15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됐습니다. 그 결과 추석 연휴를 ‘직계 가족끼리 보낼 것’이라는 응답이 47%로 가장 높았는데요. 주요 이유로는 ‘코로나 19가 확산되며 조심할 필요가 있어서’(79%)를 가장 많이 꼽았습니다. 반면 과거와 달리 ‘같이 가족·친척들과 추석을 보낼 것’이라는 응답은 11%에 불과했습니다.

비대면 트렌드도 나타났습니다. 추석 선물을 ‘티몬 등 온라인몰에서 주문하거나 선물하기 활용하겠다’란 답변이 25%로 가장 높았습니다. 이외 ▲마음을 담아 송금(24%) ▲선물하지 않을 것(19%) ▲택배발송(7%) 등이었고, 여전히 ‘직접 만나서 드린다’도 22% 응답했습니다. 연휴 교통편을 묻는 질문에서도 ‘승용차 등 독립된 자가용 차량’을 83%로 가장 많이 선택했습니다.

이번 명절을 휴식의 기회로 삼겠다는 사람들도 많았습니다. 응답자 76%가 ‘가족과 함께 집에서 휴식을 취할 것’이라고 답했는데요. 상대적으로 ‘자기 개발이나 취미활동을 할 것’(9%)과 ‘국내 여행을 다녀올 것’(3%)이라는 응답은 높지 않았습니다.

한편 티몬은 오는 10월 4일까지 ‘추석맞이’ 특별 기획전을 개최하고 최대 20만원 전용할인쿠폰까지 제공합니다. 추석준비관과 추석선물관에서는 매일 특가상품 2개를 추천하며 추석 준비를 지원합니다.

티몬은 이날 ▲자연산 송이버섯 선물세트(특품, 12만 9000원) ▲히말라야 핑크솔트 선물세트(1만 6500원) ▲키친타올(120매*12롤, 2팩, 1만 4900원) ▲오쿠 전기그릴(OCP-GW680, 5만 9000원)등을 특가로 내놨습니다.

추석 기획전 대부분 상품은 ‘선물하기’가 가능해 상대방의 주소를 모르더라도 전화번호만 기입하면 상품을 보낼 수 있습니다. 회사 측은 비대면 선물을 주고받는 이번 추석에 고객들이 유용하게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이진원 티몬 대표는 “코로나 19 이슈 가운데 처음으로 맞이하는 명절이니만큼 건강과 안전을 유의하는 고객의 목소리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며 “가족과 함께 안전하게 명절 준비와 선물 전달 등을 하실 수 있도록 선물하기 기능을 강화하고 경쟁력 있는 특가상품들을 선보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Business 비즈니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