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창재 교보생명 회장, 동계 청소년올림픽 조직위원장 선임

“청소년이 성장하는 ‘체험의 장’으로 만들 것”
신창재 교보생명 회장. 사진ㅣ교보생명

인더뉴스 전건욱 기자ㅣ신창재 교보생명 회장이 오는 2024년 강원도에서 열리는 청소년 동계올림픽의 조직위원장을 맡습니다.

3일 교보생명에 따르면 신창재 회장은 이날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대회 창립총회’에서 대회 조직위원장으로 선임됐습니다. 신 회장의 임기는 오는 2024년까지입니다.

신 회장은 취임 인사를 통해 “청소년들이 인문적 소양과 상생의 지혜를 갖춘 세계시민으로 성장하는 ‘체험의 장’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부위원장으로는 유승민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선수위원과 이기홍 대한체육회장, 최문순 강원도지사, 최윤희 문화체육관광부 2차관이 선임됐으며 김철민 문체부 해외문화홍보원장이 사무총장을 맡게 됐습니다.

김연아 전 피겨스케이트 국가대표 선수와 손열음 평창대관령음악제 예술감독은 집행위원으로 참여합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Finance 금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