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광주광역시에 첨단물류기지 건립…로켓배송 확대

연면적 4만 8000평 규모 2023년 완공 예정
전국 단위 로켓배송 확대 거점으로 활용할 계획
쿠팡은 4일 광주시청에서 이용섭 광주시장, 박대준 쿠팡 신사업부문 대표 등 주요 인사가 참석한 가운데 ‘광주상생형 일자리뉴딜 업무협약식’을 가졌다고 이날 밝혔습니다. 사진 | 쿠팡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쿠팡이 광주광역시에 첨단물류센터를 설립하고 로켓배송을 전국 각 지역으로 확대합니다.

쿠팡은 4일 광주시청에서 이용섭 광주시장, 박대준 쿠팡 신사업부문 대표 등 주요 인사가 참석한 가운데 ‘광주상생형 일자리뉴딜 업무협약식’을 가졌다고 이날 밝혔습니다. 이날 쿠팡과 광주광역시는 초대형 첨단물류센터를 설립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지속 창출을 위해 함께 힘을 모을 것을 약속했습니다.

설립되는 ‘쿠팡 광주광역시 광산구 평동 3차 첨단물류센터’는 연면적 4만 8000평 규모로 내년 상반기 착공해 오는 2023년 상반기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상온 물류센터와 신선식품을 보관을 위한 냉장,냉동 물류센터를 자체적으로 구축한 첫 사례로 총 투자비용만 2240억 원에 이릅니다.

호남에 건설되는 첫 로켓배송 전국단위 물류센터인 광주 물류센터는 축구장 22개 넓이에 이르는 규모로 호남 지역 외에도 전국에 필요한 로켓배송 상품을 발송할 수 있습니다. 쿠팡은 광주 물류센터에 자체적으로 개발한 물류 소프트웨어와 인공지능(AI)을 활용한 상품관리 및 작업자 동선 최적화 시스템, 친환경 포장 설비와 첨단 물류장비 등을 도입할 계획입니다.

쿠팡은 광주 물류센터 건립이 지역 일자리 증가에 이바지할 것으로 예상합니다. 물류센터 건립으로 인한 신규 고용 예상 인원은 2000명 이상으로 최근 20년 내 광주시 투자유치 규모 중 최대 규모입니다.

쿠팡 인건비 지출만 연간 700억원 이상으로 추산됩니다. 쿠팡은 올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비로 연간 5000억원 추가 지출을 예상하지만 투자는 지속한다는 방침입니다.

박대준 신사업 부문 대표는 “지역경제 활성화, 고용창출로 지역사회와 상생 발전하는 모범이 될 수 있도록 더 노력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쿠팡은 전국을 잇는 물류네트워크를 활용해 더 놀라운 고객 경험을 만들고 고객들이 이 경험을 당연한 일상으로 느끼도록 계속 투자하겠다”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Distribution 유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