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전국 대리점에 비말차단 가림막 설치

1000여 개 매장 대상..코로나19 방역 조치
LG유플러스는 전국 직영점 및 주요 대리점 총 1000여 개 매장 상담석에 비말차단 가림막을 설치했다고 7일 밝혔습니다. 사진 | LG유플러스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LG유플러스가 일선 대리점을 중심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을 강화했습니다.

LG유플러스는 전국 직영점 및 주요 대리점 총 1000여 개 매장 상담석에 비말차단 가림막을 설치했다고 7일 밝혔습니다. 코로나19로부터 고객 및 직원 안전을 지키기 위한 조치라고 설명했습니다.

비말차단 가림막은 아크릴 재질로 만든 투명 가림막입니다. 고객과 직원이 마주 보는 좌석사이에 설치해 상담 중 비말로 인한 코로나19 감염을 최소화합니다. 가림막 하단에는 스마트폰, 신분증, 신용카드 등을 주고받을 수 있는 작은 통로를 만들어 요금납부, 개통 등 업무처리에 불편함이 없도록 했습니다.

LG유플러스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월 2회 주기적으로 매장 방역작업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직원 마스크 착용, 손 소독제 비치, 방문 고객 열 체크 및 출입기록부를 작성하는 등 방역 관리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LG유플러스는 설명했습니다.

조용순 LG유플러스 영업지원팀장은 “비말차단 가림막 설치 매장을 지속 확대하겠다”며 “잠시라도 고객과 직원이 안심하고 머무를 수 있는 매장 환경을 만들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Tech 테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