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손보, 상권분석 등 빅데이터 기반 서비스 제공 길 열려

금융감독원, ‘빅데이터 자문 및 판매 서비스’ 부수업무 승인
사진ㅣKB손해보험

인더뉴스 전건욱 기자ㅣKB손해보험(사장 양종희)이 금융감독원으로부터 ‘빅데이터 자문 및 판매 서비스’ 부수업무를 승인받았습니다.

이 서비스는 외부 데이터를 비식별정보 형태로 바꿔 고객의 신용정보와 결합한 뒤 상권분석이나 마케팅 전략 등의 자문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을 말합니다.

8일 KB손보에 따르면 이번 부수업무 자격 획득으로 신용정보원과 금융보안원 등과 협력해 융·복합된 빅데이터 분석을 수행할 계획입니다.

이번 사업을 추진한 KB손해보험 디지털전략본부는 “부수업무 자격 획득으로 금융과 건강이 결합된 고객 서비스 창출이 가능해졌다”며 “향후 데이터 관련 사업을 확대하기 위한 전략적 투자와 실행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Finance 금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