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슨, 에어랩 스타일러 툴 2종 공개…얇은 모발·앞머리용

다이슨 에어랩 스타일러에 ‘20mm 에어랩 배럴’·‘스몰 라운드 볼륨 브러시’ 출시
다이슨 에어랩 Laura, 20mm. 사진 | 다이슨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다이슨이 에어랩 신제품인과 두 가지 툴을 공개했습니다. 이번에 공개된 신제품은 ‘헤어 사이언스 4.0(Hair Science 4.0)’이며 ‘20mm 에어랩 배럴’과 ‘스몰 라운드 볼륨 브러시(Small Round Volumising Brush)’를 함께 출시했습니다.

10일 다이슨은 영국 맘스베리(Malmesbury)의 다이슨 모발 연구소와 서울 사운즈 한남 내 다이슨 팝업 뷰티랩에서 버추얼 콘퍼런스를 진행했습니다. 이번 행사는 방송인 안현모가 맡았으며, 룰루 헤어메이크업 스튜디오 정난영 원장이 출연해 스타일링 방법에 대한 마스터 클래스를 선보였습니다.

다이슨은 지난 7년 동안 모발 과학을 연구했으며, 전 세계의 ‘다이슨 모발 과학 연구소(Hair Science Lab)’에 1억 파운드가 넘는 금액을 투자해왔습니다. 수백명의 모발 과학자와 엔지니어, 전문가와 함께 모발에 대해 연구하고 있는데요. 모발 과학 연구에는 모발의 구조, 공기 역학, 열로 인한 손상, 모발 건강에 영향을 미치는 기계적 화학적 요소 등이 포함됩니다.

새롭게 출시된 다이슨 에어랩 스타일러의 두 가지 툴은 이러한 연구를 기반으로 탄생했습니다. 특히 ‘20mm 에어랩 배럴’은 더 촘촘한 컬을 연출할 수 있게 설계됐으며, 가는 모발에도 컬의 유지력을 높일 수 있는 제품입니다. ‘스몰 라운드 볼륨 브러시’의 경우 앞머리나 짧은 모발에도 손쉽게 볼륨감 있는 헤어 스타일링을 할 수 있도록 설계됐습니다.

다이슨 에어랩 스타일러에 제공되는 툴. 사진 | 다이슨

이번 디지털 론칭 행사의 발표자로 참여한 다이슨 선임 UI 디자인 엔지니어인 시오나 테벗(Siona Tebbutt)은 “다이슨은 일상의 문제를 해결하는 기술을 구현하는 것을 가장 중요한 목표로 하며 헤어 케어 분야에서도 동일한 목표를 추구한다”며, “다이슨은 모발 과학에 대한 폭넓은 연구와 전문 지식을 통해 모발을 손상시키지 않고 스타일링을 할 수 있는 혁신적인 방법을 개발해내기 위해 노력한다”고 말했습니다.

다이슨은 지난 2016년 ‘다이슨 슈퍼소닉 헤어드라이어’를 시작으로 헤어 케어 분야에 진출했습니다. 2018년에는 ‘다이슨 에어랩 스타일러,’ 가장 최근인 2020년 ‘다이슨 코랄헤어 스트레이트너’를 출시하며 소비자들이 과도한 열 손상에서 모발을 보호하면서도 원하는 스타일링을 할 수 있도록 돕고 있습니다.

다이슨이 선보이는 ‘20mm 배럴’과 ‘스몰 라운드 볼륨 브러시’는 다이슨 에어랩 스타일러의 본체에 간편하게 탈부착할 수 있습니다. 다이슨 공식 웹사이트에서 구매가 가능합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Tech 테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