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PASS앱·계좌인증’하면 휴대폰 비대면 개통…통신사 첫 사례

신용카드와 범용공인인증서 없이도 본인 확인..고객 편의성 제고
PASS앱과 계좌인증으로 휴대폰 비대면 개통. 사진 | KT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온라인에서도 이제 PASS 인증앱과 은행계좌 인증으로 휴대전화 개통 가능해집니다.”

11일 KT(대표이사 구현모)에 따르면 패스(PASS) 인증앱과 은행계좌 인증을 통해 휴대전화 번호이동과 신규 개통을 할 수 있게 됩니다. KT샵(shop.kt.com) 등 KT 온라인 전 채널에서 가능합니다.

현재 비대면으로 이동통신 서비스에 가입하기 위해서는 범용공인인증서 또는 신용카드 인증을 통한 본인확인 절차를 거쳐야 합니다.

KT는 신용카드를 갖고 있지 않거나 복잡한 인증서 발급절차와 비용으로 온라인에서 통신서비스를 가입하는데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고객들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민간 규제샌드박스 기구인 대한상공회의소(샌드박스지원센터)에 6월 ICT 규제샌드박스 임시허가를 신청했습니다. 이후 7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심사를 거쳐 ‘비대면 이동통신 가입 서비스’ 임시 허가를 받았습니다. 이는 통신사 최초 사례입니다.

이번에 선보인 비대면 이동통신 가입 서비스는 두 인증수단을 결합한 방식으로 보안성이 한층 더 강화됐습니다. 패스 인증앱은 휴대폰 및 핀(PIN) 번호, 지문과 안면인식 등 생체정보를 활용한 통신3사의 간편 본인인증 앱입니다. 현재 9월 기준, 통신3사 가입자는 3000만명에 달합니다.

‘계좌점유 인증기술’은 고객의 기존 은행계좌에 소액(1원)을 이체하면 입금내역을 확인한 뒤, 인증값을 입력해 본인을 확인하는 방식입니다. 이 같은 복합 인증방식으로 본인인증 절차가 강화되어 부정가입 등의 피해를 예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KT는 통신사 최초 ‘비대면 이동통신 가입 서비스 출시’를 기념해 9월 21일부터 10월 4일까지 이마트 상품권을 제공하는 선착순 이벤트를 진행합니다.

KT샵에서 패스앱 인증과 계좌인증으로 Y요금제에 가입한 고객이 대상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KT샵 이벤트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성환 KT 5G·GiGA사업본부 상무는 “KT는 언택트 시대에 발맞춰 비대면 인증수단을 활용한 이동통신 가입 서비스를 처음 선보였다”며 “KT는 고객의 입장에서 서비스 편의성과 만족도를 높일 수 있도록 지속 혁신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Tech 테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