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문래동 철공소에 아파트 장식용 스틸아트 공모

로비·커뮤니티 설치할 철제조형물 받아

인더뉴스 이재형 기자ㅣ과거 수도권 철강사업을 이끌었던 문래동 철공소가 포스코건설의 더샵 아파트를 꾸밀 스틸아트 제작에 나섭니다.

포스코건설이 더샵 아파트에 설치할 철제조형물 디자인을 서울 문래동의 철공소 소공인들로부터 공모한다고 14일 알렸습니다.

포스코건설이 (사)서울소공인협회, ‘영등포·경인로 일대 도시재생지원센터’와 함께 여는 이번 공모전은 소공인들이 예술인이나 디자이너와 팀을 이루고 참여할 수 있습니다.

공모 신청은 9월 8일~10월 5일까지 받습니다. 참가하려면 공동주택 로비나 커뮤니티 공간 등 벽면에 설치할 수 있는 철제조형물의 디자인을 제출하면 됩니다.

포스코건설은 디자인 심사를 통해 우수작 4점을 선정하고 포스코 철강재로 제작한 후 최종심사를 진행할 계획입니다. 최우수작 1점에 700만원, 우수작 3점에 각 600만원의 상금이 지급됩니다.

또 최종심사에 오른 4개 작품은 강남구 도산공원 인근에 있는 포스코건설의 더샵갤러리에 문래동 사진전과 함께 전시됩니다. 작품은 전시 후 더샵 아파트 단지의 로비와 커뮤니티 공간 등 공용부에 설치할 예정입니다.

공모전 관련 자세한 내용은 포스코건설 홈페이지, 영등포·경인로 일대 도시재생지원센터 페이스북 등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이번 공모전은 세계적 철강기업 포스코의 철과 건설업 BIG5로 자리매김한 포스코건설의 더샵 그리고 문래동 골목 소공인과 예술인들이 함께 하는 콜라보레이션으로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이라는 포스코그룹의 경영이념을 잘 대변하는 프로젝트”라며 “이번 공모전이 문래동 철공시장의 활력을 되찾는 자그마한 계기가 되기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포스코건설 더샵 공용부 스틸아트 설치 공모 포스터. 이미지ㅣ포스코건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Industry 산업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