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200억 기금 조성해 배송직원 자녀 학자금 지원

본인·자녀 어린이집부터 대학교까지 지원
쿠팡이 자사 배송직원인 쿠친에게 제공하던 4대보험, 본인 및 가족을 포함하는 실손 단체보험 및 건강검진 지원 등에 이어  업계최초로 200억원의 기금을 마련하여 쿠친 및 자녀 학자금, 보육비 지원에 나선다고 14일 밝혔습니다. 이미지ㅣ쿠팡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쿠팡이 배송업계 최초로 200억원 규모 기금을 마련해 쿠팡친구(쿠친)와 자녀 학자금, 보육비 지원에 나섭니다.

14일 쿠팡에 따르면 이번에 마련되는 기금은 쿠친 자녀의 어린이집과 유치원 보육비 지원을 비롯해 대학 학자금 지원에 사용될 예정입니다.

이와 함께 쿠팡은 쿠친 본인을 위한 4년제 대학 학위 취득 지원 제도도 마련합니다. 기존에 운영해 왔던 국내 4개 사이버 대학과 연계한 입학금 면제, 수업료 감면 제도를 확대해 학업 성과에 따라 전액 장학금을 추가로 지급할 계획입니다.

쿠팡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 속에 쿠친은 안전 배송을 통해 K방역의 버팀목이 되어왔다”며 “기금 마련을 통해 자녀에게 양질의 교육 기회를 제공하고, 본인도 꿈을 이룰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쿠팡은 배송직원(쿠친)을 위탁운영이 아닌 직접 고용하고 있으며, 배송업계에서 유일하게 주5일, 52시간 근무, 연 130일 휴무 등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또한 다른 택배사와 달리 쿠친에게는 차량, 유류비, 통신비, 의료서비스 등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Business 비즈니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