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규 KB금융 회장 ‘3연임’ 사실상 확정

KB금융 회추위 16일 윤 회장 최종후보 선정
비은행 부문 M&A·디지털 혁신 성공적 평가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 사진 | KB금융그룹

인더뉴스 유은실 기자ㅣ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의 3연임이 사실상 확정됐습니다. KB금융지주 후보추천위원회는 16일 오전 회의를 개최하고 윤종규 회장을 차기 회장 최종 후보자로 선정했습니다.

이날 인터뷰에는 지난 8월 28일 회추위에서 회장 최종 후보자군(Short List)으로 선정된 김병호, 윤종규, 이동철, 허인 후보자(성명 가나다순)가 모두 참여했습니다. 후보자의 모두 발언과 회추위원과 후보자간 질의응답 형식으로 인터뷰가 진행됐습니다.

KB금융에 따르면 회추위원들은 위기 극복 전략 과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전략, 글로벌 진출,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의 신뢰 구축 방안 등 다양한 주제에 대한 질문을 통해 후보자들을 평가했습니다. 이후 실시된 투표 결과 윤종규 회장이 차기 회장 후보자로 선정됐습니다.

결과에 대해 선우석호 위원장은 “인터뷰에 참가한 네 분 모두 차기 KB 회장으로 손색이 없었다”며 “그러나 윤종규 회장은 지난 6년간 조직을 안정적으로 운영하면서 KB를 리딩금융그룹으로 자리매김 시켰다”고 평가했습니다.

그는 이어 “비은행과 글로벌 부문에서 성공적인 M&A, 디지털 금융혁신 등을 통해 그룹의 미래 성장기반을 구축했다”며 “KB가 지속성장을 이어가기 위해 윤종규 회장이 조직을 3년간 더 이끌어야 한다는 데 회추위원들이 뜻을 모았다”고 말했습니다.

윤종규 차기 회장 후보자는 관계 법령 등에서 정한 임원 자격요건 심사를 거쳐 이사회에 회장 후보자로 추천됩니다. 오는 11월 20일 개최 예정인 임시주주총회에서 임기 3년의 대표이사 회장으로 선임될 예정입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Finance 금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