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대우산업개발과 스마트홈 플랫폼 구축 사업협약

‘안이다른 아파트 이안’에 IoT 시스템 공급
18일 LG유플러스는 대우산업개발이 올해 말 대구광역시 죽전역 일대에 분양예정인 대구 감삼동 주상복합시설에 스마트홈 플랫폼을 구축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고재석 LG유플러스 홈영업담당(왼쪽)과 조재현 대우산업개발 상품외주담당 상무가 스마트홈 플랫폼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진행하는 모습입니다. 사진 | LG유플러스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LG유플러스가 대우산업개발과 스마트홈 사업협약을 맺고 ‘안이다른 아파트 이안(iaan)’에 스마트홈 플랫폼을 구축합니다.

18일 LG유플러스는 대우산업개발이 올해 말 대구광역시 죽전역 일대에 분양예정인 대구 감삼동 주상복합시설에 스마트홈 플랫폼을 구축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향후 대우산업개발이 공급하는 사업장에도 LG유플러스 스마트홈 시스템을 확대 적용합니다.

아파트에 구축되는 스마트홈 플랫폼은 기존 홈 네트워크와 LG유플러스 스마트홈 서비스, AI(인공지능) 플랫폼을 연동한 통합 시스템입니다. 스마트홈 전용 앱(응용 프로그램)뿐 아니라 AI스피커로 IoT(사물인터넷)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에 따라 대우산업개발 아파트 입주민은 스마트홈 전용앱 ‘U+스마트홈’으로 설치된 조명과 난방 등 기존 시스템에 더해 직접 구매해 설치한 IoT 생활가전도 통합 제어할 수 있게 됩니다. 연동된 가전제품은 사용추이를 분석해 출퇴근이나 주말 등 상황에 맞는 사용을 유도합니다.

LG유플러스 ‘스마트인터넷’ 요금제 가입자는 AI스피커가 제공됩니다. ▲스마트홈 제어 ▲음악·미디어 ▲지식·생활정보 ▲외국어 ▲키즈 콘텐츠 ▲쇼핑 등 추가 기능이 있습니다. 적외선 리모컨으로 작동하는 가전제품을 음성으로 제어하는 ‘AI리모컨’ 기능도 이용할 수 있습니다.

고재석 LG유플러스 홈영업담당은 “현재 아파트 단지 내 홈 네트워크와 LG유플러스 스마트홈 서비스 연동을 통해 편리함을 제공하고 있다”며 “향후 더 많은 아파트 입주고객에게 스마트홈 서비스를 확대 제공 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Tech 테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