퀀타매트릭스, 코로나19 분자진단 키트 식약처 수출 허가 신청

카트리지형 제품·다중진단 키트 출시 예정
IPO 추진 중..오는 25일∙28일 일반 청약
이미지ㅣ게티이미지뱅크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코스닥 상장을 추진 중인 퀀타매트릭스가 코로나19 분자진단 키트 ‘QPLEXTM COVID-19 test’ 개발을 완료하고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수출 허가를 신청했습니다.

21일 퀀타매트릭스에 따르면 이 제품은 유전자증폭 검사법 기반 분자진단 키트로 비강 안쪽 벽면을 긁어 검체를 채취해 검사하는 비인두강 채취 검사와 객담(가래) 검체를 통한 검사가 모두 가능합니다.

퀀타매트릭스는 이 키트 제품에 대해 이달 내 미국 FDA 긴급사용승인(EUA)을 신청하고, 연내 유럽 CE 인증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퀀타매트릭스는 이 코로나19 분자진단 키트 제품을 시작으로, 앞으로 코로나19 진단 제품군을 더욱 확대해 나간다는 전략입니다. 우선 분자진단 키트에 혈액에서 감염원(바이러스)만을 신속 분리·농축하는 기술을 적용해 검사 감도를 극대화함으로써 타액(Saliva) 검체를 통해서도 정확한 진단이 가능한 제품을 출시할 예정입니다.

현재 타액 검체는 비인두강 채취 검체에 비해 바이러스 함량이 적어 정확한 검사가 어렵다는 한계가 있는데요. 퀀타매트릭스 바이러스 분리·농축 기술을 적용할 경우, 검사 감도를 높일 수 있어 적은 양의 바이러스도 정확하게 분석해 기존 검체로 사용하기 어려웠던 타액 등 샘플로도 검사가 가능해진다는게 회사 측 설명입니다.

기존 비인두강 검체 채취 방식은 전문가에 의해 이뤄져야 하는 어려움이 있던 반면 타액은 일반인 검사자도 직접 집에서 쉽게 샘플을 채취할 수 있다는 특징이 있습니다. 이에 회사는 대량 검사나 전 국민 검사 등 효과적인 검사 확대·질병 관리에 용이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또 퀀타매트릭스는 본 고감도 검사 키트 제품을 자사가 개발 중인 전자동화 장비(Sample-to-answer platform)에 적용해 감염원 분리·농축부터 검사까지 원스톱으로 진행되는 ‘카트리지형 제품’ 출시도 계획하고 있습니다. 아울러 다중진단 플랫폼(QMAP) 기술을 적용해 코로나19 외 여러 유사 호흡기 바이러스 검사까지 동시 진행할 수 있는 ‘다중진단 키트’도 출시할 예정입니다.

퀀타매트릭스 CI. 이미지ㅣ퀀타매트릭스

한편 퀀타매트릭스는 현재 코스닥 상장을 위한 기업공개(IPO)를 추진 중이며, 대표 제품은 신속 항생제 감수성 검사 dRAST(디라스트)입니다. 그 외에도 ▲신속 전혈 균 동정 검사 ‘QID’ ▲신속 혈액배양∙동정∙항생제 감수성 검사 ‘μCIA’(micro CIA) 등 패혈증 솔루션을 비롯해 ▲신속 항결핵제 감수성 검사 ‘QDST’ ▲알츠하이머병 진단 보조키트 ‘QPLEX Alz Plus Assay’ 등 파이프라인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총 공모주식수는 322만 500주로, 주당 공모 희망가 범위는 2만 1200원부터 2만 6500원입니다. 21일∙22일 기관투자자 대상 수요예측을 진행해 최종 공모가를 확정하고, 오는 25일∙28일 일반 청약을 받습니다. 이번 공모를 통해 최대 약 853억원을 조달할 예정이며, 상장 예정일은 내달 12일입니다. 상장주관사는 미래에셋대우입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Distribution 유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