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캣마켓, 서울·수도권에 ‘새벽배송’ 서비스 시작

25일 자정부터 식단관리도시락 등 총 348개 상품
오후 8시 이전 주문 시 다음날 오전 7시까지 배송
쿠캣마켓 ‘새벽배송 무료 이벤트’. 이미지ㅣ쿠캣마켓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간편식 전문 푸드몰 쿠캣마켓이 오는 25일 자정부터 새벽배송 서비스를 시작합니다.

24일 쿠캣마켓에 따르면 새벽배송 서비스 대상 품목은 깐새우장, 딸기쏙우유찹쌀떡, 식단관리도시락 등 쿠캣마켓을 대표하는 베스트셀러를 포함해 간편식, 디저트, 식단관리 등 카테고리에 속한 총 348개 상품입니다. 오는 25일 자정부터 시작하는 해당 서비스는 공휴일에도 운영됩니다.

매일 오후 8시 이전까지 주문을 완료하면 다음날 오전 7시까지 배송받을 수 있습니다. 안전하고 신선한 배송을 위해 배송 박스에는 특수보냉팩과 친환경 소재 종이 아이스팩이 상품과 함께 들어갑니다.

새벽배송 가능 지역은 서울을 포함해 경기·인천 등 수도권이며, 4만원 이상 구매할 경우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추석 연휴기간인 오는 30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 3일간은 서비스 이용을 할 수 없는데요. 다음달 3일 자정부터는 다시 이용할 수 있습니다.

쿠켓마켓은 오는 25일부터 다음 달 31일까지 ‘새벽배송 무료 이벤트’를 진행해 매일 선착순 500명에게 새벽배송비를 무료로 제공합니다. 배송비 무료 이벤트를 포함한 쿠캣마켓 새벽배송에 관한 상세한 내용은 쿠캣마켓 앱과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문주 쿠캣 대표는 “전날 오후 8시까지 주문하기만 하면 쿠캣마켓의 맛있는 음식을 다음날 아침에 편하게 즐길 수 있다”며 “앞으로도 쿠캣마켓은 배송을 포함해 다양한 영역에서 고객 편의와 만족도 향상을 위해 서비스 고도화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Distribution 유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