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N] LG생활건강, 코로나 시대의 안정적인 초우량주…목표가↑-한투

인더뉴스 박경보 기자ㅣ한국투자증권은 25일 LG생활건강(051900)의 목표주가를 기존 167만원에서 175만원으로 5% 상향하고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코로나 시대에 생활용품 포트폴리오의 강점이 부각되고, 안정적인 실적 덕분에 주가 변동성이 낮다는 판단이다.

나은채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LG생건은 상반기에 이어 3분기에도 생활용품 호조에 힘입어 양호한 실적이 예상된다”며 “ 최근과 같은 시장 하락으로 인한 주가 변동은 초우량주의 좋은 매수 기회라고 판단된다”고 분석했다.

이어 “LG생건의 올해 3분기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와 유사한 3120억원으로, 컨센서스 3125억원에 부합할 전망”이라며 “코로나 영향이 무색한 양호한 실적이 예상된다”고 내다봤다.

그러면서 “생활용품 호조와 실적 개선이 추세적으로 나타나는 만큼 LG생건의 2021년 영업이익과 순이익 추정치를 2% 상향하고, 생활용품 부문 목표 배수 또한 20배에서 22배로 상향한다”며 “LG생건의 12MF PER(12개월 선행 주가수익비율)은 24배 수준인데, 2021년 글로벌사 대부분 30배 이상에 거래돼 밸류에이션 부담도 낮다”고 덧붙였다.

이미지ㅣLG생활건강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Economy 경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