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일 만에 완판된 한화 ‘포레나 순천’…평균 경쟁률 48대 1

21~25일 계약서 613세대 전부 분양
한화 포레나 순천 투시도. 사진ㅣ한화건설

인더뉴스 이재형 기자ㅣ한화건설이 전라남도 순천시 서면 일대에서 분양한 ‘한화 포레나 순천’이 완판됐습니다. 2023년 1월 입주가 예정된 단지입니다.

한화건설은 포레나 순천과 관련해 지난 21~23일 정당당첨자 계약을, 24~25일 예비당첨자 계약을 진행했는데요.  5일동안 총 613세대가 잔여세대 없이 전부 분양됐다고 28일 알렸습니다.

청약홈에 따르면 포레나 순천은 지난 1일 1순위 청약 접수에서 평균 경쟁률 48.04 대 1, 최고 경쟁률 111.55 대 1을 기록했습니다. 총 392세대(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1만 8831명이 몰렸지요.

분양 관계자는 “포레나 순천은 최근 순천 분양시장이 활황임을 감안해도 기대 이상으로 높았다”며 ”순천에서 처음 들어서는 한화건설의 프리미엄 브랜드 ‘한화 포레나’에 대한 지역 주민들의 높은 관심이 반영됐다”고 말했습니다.

한화건설은 앞으로도 여수·순천 등 지역 거점지역에서 지속적으로 랜드마크 단지를 짓고 브랜드 인지도와 선호도를 전국적으로 높일 계획입니다.

한화건설은 포레나 순천에 ‘포레나 익스테리어 디자인’ 등 단지를 지역 랜드마크로 차별화하기 위한 특화 설계와 첨단 시스템을 도입했습니다. 순천과 동일 생활권인 여수에서도  ‘포레나 여수웅천’ ‘포레나 여수웅천 더테라스’  ‘포레나 여수웅천 디아일랜드’ 등 3개의 포레나 단지를 공급해 지역의 포레나 타운을 완성한 바 있습니다.

포레나 여수웅천 디아일랜드 단지전경. 사진ㅣ한화건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Industry 산업


Top